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H21

엄빠는 '호헌 철폐 독재 타도' 우리는 '박근혜 퇴진'

2016년인데 왜 1987년이 떠오르는 거야

42,95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어라, 어디서 들어본적 있는 말인데?

'호헌 철폐 독재 타도'


 1987년 6월항쟁, 당시 민주정의당이 차기 대통령 후보를 지명하는 날에 대통령 직선제를 요구하며 울려펴진 구호에요.

하지만 전두환 전 대통령은 간선제 헌법 ‘호헌 선언’으로 개헌 요구를 짓밟아버렸죠.

출처구글

 국민의 열망이 반복되는 함축된 여덟 자의 이 단순한 구호는 시민들이 쉽게 외칠 수 있었기 때문에 더 크게 그리고 더 많이 울릴 수 있었어요! 모두가 한마음 한 뜻으로요.

출처민주로드 자료사진
바로 이렇게요!

 노태우 대통령 후보가 ‘호헌 철폐’를 받아들여 직선제로 개헌하겠다는 6·29 선언으로 이 구호는 간단하게 사라졌고 시민들은 더 이상 거리로 나오지 않았어요.


나중에 알려진 바로는, 당시 재야 단체는 ‘호헌 철폐 독재 타도’와 ‘민주헌법 쟁취 민주정부 수립’ 구호를 놓고 상당한 논쟁을 벌였다고도 해요! (소근소근)

모두가 함께 외치고 있는 구호죠!

 수 많은 촛불 행렬을 보면 괜시리 마음이 벅차올라요. 하지만 박근혜 대통령 직무 정지자만 퇴진하면 되는 걸까요?

 그의 범죄에 부역하고 그를 비호한 정치세력과 재벌에 대한 책임도 더 단호하게 물어야 하지 않을까요? 촛불 개수에만 매달리다 어떤 함정에 빠지는 건 아닐까요?

이 기회에 모두 혼쭐을 내줘야 하는게 아닐까요?

역사에 만약은 없다지만, 1987년 6월항 쟁의 구호가 ‘민주헌법 쟁취, 민주정부 수립’이었으면 어떻게 되었을까요? 1987년, 우리는 직선제 개헌으로 전두환 독재는 끝냈지만 결국 민주정부는 얻지 못했던 것 같네요.

더 나은 대한민국을 원합니드아아아아아악!!!!!!

원문 기사 / 박승화 기자

제작 및 편집 / 신동윤

*이미지를 누르시면 카카오톡 '선물하기'로 바로 이동합니다.

작성자 정보

H21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