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잡화점

日 올해 대졸 취업률 97.6%… ‘완전 고용’ 수준?

34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일본의 대졸자와 고졸자의 취업률이 각각 100%에 근접하고 있습니다. 경제 활성화와 해외 관광객 급증으로 젊은이들이 사실상 ‘완전 고용’을 맞이했다는 분석이 나옵니다.

출처ⓒGettyImagesBank

18일 아사히신문 등에 따르면 일본 후생노동성과 문부과학성은 전날 전국 국공립대 24곳과 사립대 38곳의 졸업생 취업 현황을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그 결과 올 3월 졸업생 중 취업을 희망한 43만6700명 중 97.6%인 42만6000명이 일자리를 얻었습니다. 사상 최고 취업률을 기록한 작년보다 0.4%포인트 낮지만 여전히 높은 수준입니다.

성별로는 남자 97.3%·여자 97.8%가, 전공별로는 문과계 97.4%·이과계 98.4%가 취업에 성공했습니다.

이와 관련 후생노동성은 “일부 학생이 더 좋은 직장에 가기 위해 애초에 입사하기로 했던 곳을 포기했다”고 분석했는데요. 지난해 대비 취업률은 낮아졌지만 질적으로 더 나은 직장을 위한 도약을 준비할 정도로 여유가 있다는 해석입니다.

취업 희망자 전체를 대상으로 조사한 올 3월 고교 졸업자 취업률은 작년보다 0.1%포인트 높은 98.2%로 집계됐습니다. 


올해 일본 고교 졸업생 105만6847명 중 17.7%인 18만7342명이 취업을 희망했습니다. 고교 졸업자 취업률 역시 2011년부터 9년 연속 증가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이에 아사히신문은 “경기 호조로 일본 기업들의 채용 의욕이 높은 데다 인력난까지 심각해 ‘구직자 우위 시장’이 이어지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 이 기사는 동아일보 박현준 기자의 <日 올 대졸 취업률 97.6%… 사실상 ‘완전 고용’> 기사를 바탕으로 작성되었습니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