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잡화점

‘지상 최고 멋진 직업’ 여행비서 찾는 26세 백만장자

초봉 5900만원, 특급호텔 숙박비, 출장비 별도 지급

51,97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호주의 26세 백만장자는 사업을 위해 함께 세계를 여행할 개인 비서를 찾고 있다.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시드니 출신 매튜 르프레(Matthew Lepre) 씨는 한 달에 12만 달러(한화로 약 1억 3600만)를 버는 전자상거래 회사 대표이다. 지난 1년 동안 사업 운이 매우 좋았던 그는 은행 잔액이 꾸준히 증가하는 걸 지켜보며 일본, 두바이, 하와이 등을 여행하면서 시간을 보냈다. 

출처ⓒ Matthew Lepre

이제 그는 다른 사람들도 자신처럼 부를 쌓을 수 있도록 사업에 대해 코치해주는 새로운 벤처를 준비 중이다. 사업 무대는 전 세계라고 한다. 이를 위해 그는 비즈니스 여행을 함께 다닐 개인 비서를 찾고 있다. 초봉은 1년에 5만2000달러(한화로 약 5900만 원)다.


매튜 르프레 씨는 피메일지와의 인터뷰에서 “봉급은 그 사람의 경험에 근거할 것이지만, 여행비와 숙박비가 별도로 추가된다. 건강보험 혜택은 내가 별도로 지급 한다”라고 말했다.


그가 원하는 인재상은 이렇다. 멀티태스킹 능력, 국내 및 국제 여행 일정 세우는 능력, 훌륭한 컴퓨터 기술, 소셜 미디어에 대한 풍부한 지식, 우수한 조직 기술, 세심함, 열정, 최소 12개월 동안 유효한 여권 소지자, 일에 임하는 적극적 자세, 시간을 잘 지키는 사람 등이다. 

출처ⓒ Matthew Lepre

출처ⓒ Matthew Lepre

매튜 르프레 씨의 새 비서 공개 모집은 그의 기존 전자 상거래 사업과 최신 벤처 기업을 홍보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그는 다양한 장소의 문화를 경험할 수 있을 뿐 아니라 꿈꾸던 삶을 살게 될 것이라고 약속했다.  


“일하면서 여행하는 것이 이상적인 삶을 살 수 있게 해 주었고, 나도 다른 누군가에게 이런 기회를 주고 싶다”라고 매튜 씨는 말했다. 그는 “이 직업에 안성맞춤이 되려면, 컴퓨터에 정통하고 검증된 소셜미디어 능력을 갖추어야 하며, 기꺼이 배우려 하고, 일에 야심적이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그는 안락한 집 밖으로 나설 의지가 있는 사람이어야 한다고 덧붙였다. 

출처ⓒ Matthew Lepre

출처ⓒ Matthew Lepre

자수성가한 매튜 씨는 위험을 감수하는 것이 성공할 수 있는 증거라고 했다. 그는 23세에 안정적인 직장을 그만두고 사업으로 뛰어들었다. 전문가들을 찾아가 가르쳐달라고 무작정 매달렸고, 결국 그는 4개의 성공적인 전자상거래 업체를 이끌고 있다.


많은 사람들이 꿈꾸는 삶을 살지만, 맨 꼭대기 삶은 늘 바빴다. 그래서 매튜 씨는 올바른 비서를 곁에 두고 싶다고 했다.


“나는 내 모든 모험에 동참할 누군가를 찾고 있다. 나는 내 일을 사랑하고 새로운 곳을 탐험하는 걸 좋아한다. 하지만 지금 삶은 너무 바쁘다. 일상적인 사업을 도와줄 조력자가 필요하다.”

출처ⓒ Matthew Lepre

출처ⓒ Matthew Lepre

그는 “매일 많은 일을 하지만 열심히 하고, 더 열심히 노는 철학이 필요하다. 비서들은 열심히 일하지만 재미있고 자발적인 사람이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심 있는 사람들은 매튜 씨의 유튜브 채널을 구독하는 게 필수다. 그가 원하는 인재상을 더 정확히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