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잡화점

“회사에서는 ○○해야 예쁨 받는다”

2,08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기업들이 인재를 뽑을 때 가장 중요하게 보는 것은 ‘성실성’이라는 조사가 나왔습니다.


5일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은 기업 313곳을 대상으로 ‘가장 중요하게 평가하는 인재상 키워드’를 물었더니 24.3%가 ‘성실성’을 첫 번째로 꼽았다고 밝혔는데요. 이어 △책임감(15.3%) △전문성(13.4%) △소통·커뮤니케이션(10.5%) △열정(10.5%) △주인의식(8.3%) 등이 뒤를 이었습니다.

tvN 드라마 ‘미생’ 스틸컷

출처tvN

응답 기업 중 84.3%는 스펙은 좋지만 인재상과 맞지 않아 지원자를 탈락시킨 경험이 있다고 답했습니다. 


반대로 스펙 등은 다소 부족하지만 회사의 인재상과 부합해 합격시킨 지원자가 있다는 응답도 88.8%에 달했다고 합니다.


회사의 인재상에 맞는 지원자를 찾는 방법으로는 가장 많은 기업이 ‘면접’(75.1%·복수 응답)을 꼽았습니다.

※ 이 기사는 동아일보 강승현 기자의 <“성실한 인재가 최고”> 기사를 바탕으로 작성되었습니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