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잡화점

올 상반기 대졸 신입사원 최고령은 ‘31세’…취업 장수생 ↑

3,18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2018년 상반기 최고령 대졸 신입사원의 나이는 31세였던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최저령은 24세, 평균 연령은 27세입니다.

취업포털 인크루트는 2018년 7월16일~8월13일 한 달간 국내 상장사 571곳의 인사담당자와의 일대일 전화 조사를 통해 이 같은 결과를 얻었습니다.

좀 더 자세히 알아보면, 상반기 대졸 신입사원 최고령은 30.9세였으며 최저령은 24.4세로 집계됐습니다. 이를 반올림하여 최고령 31세, 최저령 24세라는 값이 나온 것이죠.


또한 전체 대졸 신입사원들의 평균나이는 27.4세로 나타났습니다.

수줍은 인사

30세 이상 신입사원, 즉 취업 장수생의 증가는 과거 설문 결과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인크루트가 지난 2013년 상반기 신입사원 채용에 지원한 4년제 대학 졸업 및 졸업예정자를 연령별로 분류한 결과 만 30세 이상 지원자는 18만5001명으로 2012년(14만1214명)에 비해 31.0% 늘어난 것으로 나타난 바 있습니다.

이는 30대 지원자 수가 이미 몇 년 전부터 늘어나기 시작했다는 의미입니다. 이에 대해 인크루트 서미영 대표는 “취업난을 피해 추가 학위에 도전하거나 취업에 필요한 스펙을 쌓기 위해 휴학과 복학을 반복하다 이른바 ‘늙은 신입사원’ 또는 ‘취업 장수생’이 되는 현실이 그대로 드러난 것은 아닐까”라고 덧붙였습니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