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무작정 따라하기

어느 천재 도둑이 앉은 자리에서 현금 3조를 만들어낸 방법

만약 드라마의 배경이 스페인이 아니라 미국이라면?

78,22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돈도 털었는데
왜 도망 안 가?

가면을 쓴 도둑들이 돈을 찍어내는 정부 기관인 조폐국을 털었다.


그런데 이상하다. 돈 가방을 들고 바로 도망쳐야 정상이건만, 이들은 가만히 서 있을 뿐 도망갈 생각이 없다.  


조폐국을 단순히 터는 것이 아니라, 시간을 벌면서 조폐 기계를 이용해 24억 유로(한화 3조 이상)를 찍어내기 위해서 왔기 때문!


“은행을 터는 건 삼류, 일류는 조폐국을 턴다”  넷플릭스 드라마 <종이의 집> 시즌1 도입부 스토리다. 화폐 위조 기술을 보유한 도둑도 함께했기에 이 범죄가 가능했다.   


만약 드라마의 배경이
스페인이 아니라 미국이라면?

드라마 배경이 스페인이기 때문에 이들이 찍어내는 돈도 달러가 아닌 유로다. 


그런데 이런 상상을 해보면 어떨까? 유로가 아니라 달러를 찍어냈다면?


달러는 유로화보다 유통량이 많으며 시장이 훨씬 크기 때문에 보유 자산을 더 비싼 값으로 환산할 수 있었을 것이다.


2011년 유럽 재정위기 때, 당시 유로화로 표시된 이탈리아 국채를 보유하고 있던 각국의 중앙은행은 30% 정도의 손실을 봐야 했다. 유통량이 적은 유로화로 보유 자산을 관리하는 중에 가치가 하락하면 달러로 환전이 어렵기 때문이다


금융 위기 때
오른 것은 달러뿐

흔히 ‘자본소득’이라고 하면 ‘부동산'을 가장 먼저 떠올릴 것이다. 


부동산은 인플레이션을 먹고 자라지만 내부적인 요인보다 외부적인 영향으로 하락할 수 있다. 


1997년 IMF 외환위기 때는 물론, 2007년 글로벌 금융위기 때도 부동산은 큰 폭으로 하락했다. 금융위기 때 오른 것은 달러뿐이었다.


즉, 부동산을 통해 자본소득을 만드는 것도 중요하지만 부동산의 투자 위험성을 예방하고, 수익을 배가시키는 수단은 달러인 것이다.


위기에 달러를 모아야 하는 이유

달러 가치는 국내 주식과 부동산 채권과는 다른 움직임을 보인다. 달러가 급등할 때는 국내  부동산, 주식, 국공채, 원화 가치가 하락한다.  


재정위기를 겪은 그리스, 스페인이 그랬고, 한국, 일본의 금융 위기에도 마찬가지였다. 


4~5년 주기로 도래되는 금융위기를 대비해 달러를 매입하라. 달러는 한 달 만에 50~80% 수익률이 오르락내리락하는 최고의 투자 상품이기 때문이다.


누구나 쉽게 할 수 있는
달러 예 · 적금 노하우

직접 달러를 사서 예금하는 방법도 있지만, 이는 환차익에 대한 수익만 있을 뿐, 그 이상의 수익이 보장되지는 않는다.


수익과 환차익,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는 달러 투자는 어떻게 해야 할까?


먼저 가장 전통적인 금융 상품인 예 · 적금에 달러를 활용한 투자를 알아보자. 


한국보다 높은 미국의 기준금리는 달러 예 · 적금에 고스란히 적용된다. 이에 더해 외환시장에서 달러 강세가 지속되면 금리는 환차익까지 얻을 수 있다. 달러예금은 국내 상품과 동일하게 원금과 이자를 합쳐 1인당 5천만 원까지 예금자 보호를 받을 수 있다.



얼마에 사고
얼마에 팔아야 이득일까

2019년 10월 이후는 1달러를 기준으로 1,150원대가 되면 단기 저점으로 판단하고 매입할 것을 추천한다. 


중기적으로 고점은 1,200원으로, 이때 환전하는 것도 좋지만 금액이 크지 않다면 좀 더 장기 보유할 것을 권한다.


외화예금의 경우는 은행마다 금리가 달라 비교를 해보아야 하며, 개설 방법은 예금통장과 같아 친숙하게 느껴질 것이다. 초보자가 가장 다가가기 쉬운 달러 투자법이다.


* 소개된 투자법은 <위기를 기회로 바꾸는 부의 공식> 중 일부이다.


이 외에 달러 실전 투자법으로 

아래의 방법이 소개되어 있다. 


1. 나라의 정책을 바꾼 달러 상품 RP와 MMF

2. 비과세가 매력적인 달러연금과 저축보험

3. 미국 개별 주식

4. 수수료가 아깝다면 ETF, 초과 수익은 ELS



지금의 경제 상황은 참으로 암울하다. 그래도 희망은 있다.


<위기를 기회로 바꾸는 부의 공식>의 저자는 경험과 이론을 통해 위기는 곧 기회라는 사실을 터득했다. 지금의 경제 상황을 부자가 될 기회로 삼기를 바란다.

위기에 수익 내는
금융&부동산 투자 노하우 공개

작성자 정보

무작정 따라하기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