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무작정 따라하기

일본의 작은 마을을 명소로 만든 한 카페의 브랜딩 이야기

브랜딩을 고민하는 당신에게

44,47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일본의 작은 마을을 명소로 만든
'사자 커피'의 브랜딩 이야기

남과 차별화 되는 ‘자기다움’을 만든다는 것

‘브랜딩’


마케터라면 모두가 고민하는 과제이다.


To. 브랜딩을 고민하는 당신에게

일본의 작은 마을을 명소로만든

사자커피(SAZA Coffee)의 브랜딩 이야기


1969년, 일본의 작은 마을에서 시작해

현재 12개의 직영 점포 운영,

연 매출 130억 원!


일본의 3대 커피로 불리는

사자 커피

(SAZA COFFEE)


가격이 비싸도,

위치가 좋지 않아도,

프랜차이즈가 아니어도  


손님이 몰리는

50년 가는 카페의 경영 전략은 무엇일까?


사자 커피가 스타벅스와 대등하게,
50년 동안 운영될 수 있었던 비밀은 무엇일까?


사자 커피
성공 Secret 엿보기!

Secret #1
가치를 담다

사자 커피의 주요 슬로건은 기본, 인연, 진정성이다.


사자 커피는 품질, 서비스, 청결이라는 기본을 지킨다.


사자 커피는 종업원, 거래처, 고객, 더 나아가 지역과의 관계를 소중히 여긴다.


사자 커피 오너가 만들어낸 진정성과 오랜 원칙들은 진정성을 불러일으킨다.


Secret #2
문화가 되다

사자 커피는 지역 문화를 만든다.

커피 수요가 적은 마을을 커피 관광지로 바꾸고,

지역과 연계해 문화를 전달한다.


카푸치노 강연회를 개최하고

임직원이 커피 강사로 초빙되기도 한다.



사자 커피 스즈키 회장은 이렇게 말한다.


"커피만 팔면 손님은 도망갑니다. 커피를 즐겨야 손님이 모이지요."


Secret #3
고집부리다

스즈키 회장은 두 가지 경험을 토대로 사자 커피를 경영해왔다.


첫 번째는, 잡지에 실린 한 구절이다.


‘커피를 직접 로스팅하지 않는 곳은 커피 전문점이 아니다.’


두 번째는, 히로시마현에서 만난 커피 전문점 오너인 멘데 키요시다.


‘커피 맛은 재료로 판가름 난다.’


두 경험은 철학이 되었고 50년간의 고집이 되었다.


Secret #4
원칙을 지키다

잘되는 카페는 좀처럼 변하지 않는다.
고유한 개성과 콘셉트를 유지한다.

사자 커피는 50년 동안 원칙을 지켜온 좋은 예다.

단골과 신규 고객을 대하는 태도를 같게 하라!

유행에 뒤처진 주요 메뉴를 없애지 않는다!

사자 커피는 50년간 일관성을 유지하며,
고객의 신뢰를 얻어냈다.


Secret #5
공간을 꾸미다

개인이 운영하는 카페가 거대 프랜차이즈와 경쟁하려면,

고객 취향을 저격하는 참신한 공간이 필요하다.


사자 커피가 장수하는 비결 중 하나는 공간에 대한 투자다.



1) 번화가에서는 보기 힘든 탁 트인 경치


2) 안락한 공간과 의자


3) 다양한 사이드 메뉴


4)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상품 판매 공간


5) 갤러리



이 공간들은 계획되지 않았다.
50년간 고객 NEEDS를 받아들여 자연스레 생겨난 문화다.


고객을 위한 공간이 마련되면 고객은 저절로 찾기 시작한다.


Secret #6
가격은 숫자에 불과하다

1,000원짜리 커피가 있고,

5,000원짜리 커피가 있다.

카페 시장에서 이 두 가격은 평화롭게 공생한다.

어떤 날엔 1,000원을 내고 가성비를 마신다면,

어떤 날엔 5,000원을 내고 편안함과 안락함을 즐긴다.



가격은 성패의 기준이 아니다.
카페 컨셉을 먼저 고민하라.


Secret #7
솔선수범하다

스즈키 회장

주말마다 매장 주방에서 설거지를 한다.


격식을 차린다거나 보여주기식이 아닌,

바쁜 주말에 직원들을 조금이라도 돕기 위한 행동이다


경영은 취미가 아니라 가장 치열한 본업이다.
오너가 모든 걸 쏟아 부을 때, 많은 성과가 쏟아진다.


Secret #8
주인공을 알아채다

사자 커피 메뉴판에는 주인공이 두 명 있다.


보통 메뉴판을 열고 가장 먼저 보이는 메뉴가 매장의 주인공(주력상품)이다.


사자 커피 메뉴판에서는 ‘넬드립 커피’와 ‘스페셜 브랜드’가 춤을 추고 있다.



초보 경영자들은 메뉴판 상단에 낮은 가격순으로 메뉴를 배치한다.


지역의 스토리를 배경으로 한 메뉴 개발,

공간을 제안 하는 인테리어,

느긋함을 제공하는 서비스


맛을 넘어 철학과 공간을 파는

사자 커피 이야기를 통해 알 수 있듯

브랜딩은 곧 스토리다.


고객 가치를 브랜드로 만든

50년 가는 카페의 특별한 비밀이 담긴 책!


✓ 스타벅스와 도토루를 제치고 일본이 가장 사랑한 카페, 사자 커피!
치열한 카페 업종에서 50년 동안 생존할 수 있었던 비밀은 무엇일까?

✓ 오너의 고집을 철학으로, 아이디어를 가치로 만든 사자 커피의 브랜딩 전략

✓ 위치가 안 좋아도, 가격이 비싸도 고객이 오는 이유는 결국 스토리다!

✓ [특별 부록] 사자 커피가 직접 답하다! 오래가는 가게의 비밀
일본의 작은 마을을 명소로 만든
사자 커피SAZA COFFEE 브랜딩 이야기

작성자 정보

무작정 따라하기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