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집꾸미기

갖고 있는 가구 100% 활용한 집꾸미기!

[원룸스타일링] 갖고 있는 가구 100% 활용한 집꾸미기!

15,69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혼자 살지만 신혼집처럼 아늑한 분위기로..”

안녕하세요, 회사 근처 용인에서 혼자 거주하고 있는 직장인입니다. 본가와 직장의 거리가 멀어 회사와 적당한 거리에 위치한 집을 알아 보았는데요. 오랫동안 살 생각으로 지금의 집을 구하게 되었어요.

Q. 스타일링 어떻게 신청하게 되셨나요?

늘 팔로워해놓고 틈틈히 보고 있었는데, 어느날 스타일링 이벤트 공지가 올라왔더라고요. 큰 고민 없이 바로 신청했어요. 설마 될까 싶었는데.. 당첨되었다는 문자를 받고 정말 기분이 좋았답니다:) 혼자 살기 시작한 지 꽤 되었던 터라, 꾸며보려고 이것저것 해보았는데 어렵더라고요. 이때다! 싶었죠.

Q. 집, 어떻게 꾸미고 싶으셨나요?

사실 전 이미 갖고 있는 가구들이 많았어요. 침대, 거실 소파, 티비장, 책상, 행거 등등.. 웬만한 가구들은 다 있었죠. 그래서 가구 교체를 바라지는 않았어요. 갖고 있는 가구들을 최대한 활용하되, 이전과는 다르게 아늑한 분위기를 연출하고 싶었습니다. 혼자 지내도 쓸쓸하다거나 차가운 느낌이 들지 않았음 했어요.

BEFORE

침침한 분위기의 거실을 바꿔보기.

거실에 있는 가구와 테이블, TV장 등 모두 구매한 지 얼마 되지 않은 거라 하셔서 이 중에 딱 한 곳에만 변화를 줄 수 있다면 뭐가 좋을까? 라는 생각 끝에 짙은 색감의 커텐을 바꿔보기로 하였습니다. 창 밖으로는 건물의 벽만 보이는 터라 굳이 두껍고 어두운 색감의 커텐을 사용할 필요가 없다는 판단이 들었어요.

현재페이지1/총페이지3

현재 사용 중인 커튼을 양 끝으로 모아 커튼 봉에서 빼냈습니다. 창 밖으로 작은 창문 하나가 보이지만, 크게 신경 쓰이지 않는다고 하셨답니다.

기존에 설치되어 있던 커튼봉은 버리지 않고 그대로 사용하기로 했어요. 커튼 레일이 아니더라도 커튼을 달 수 있는 방법은 여러가지 랍니다. 커튼 구매시, 커튼링도 함께 구매해 사용해 주었어요.

거실장 BEFORE->AFTER

다음은 거실장이에요. 깔끔한 스타일의 거실장을 사용하고 계셔서 굳이 새걸로 교체하지 않아도 되겠더라구요. 하지만 문제는 거실장 옆이었습니다. 옆으로 시선을 옮기니 전선들도 많이 보이고, 바닥에는 캔들워머만 덩그러니 놓여 있는 게 굉장히 아쉬웠어요.

그래서 거실장 옆으로 450mm 폭의 우드 선반을 두었습니다. 바닥에 놓여있던 캔들워머를 올려두고, 전선들은 선반으로 가려주었어요:)

침실 BEFORE->AFTER

보통 침실에서 가장 큰 부피를 차지하는 건 커튼과 침구에요:) 그만큼 공간의 분위기를 좌지우지하는 아이템이라고 할 수 있죠. 이번 고객님의 경우 꽃이나 식물을 굉장히 좋아하셨는데요! 좋아하는 스타일을 다 넣으려고 하다보니 전체적으로 힘이 들어간 느낌이었어요. 그래서 이번엔 그 힘을 살짝 빼보기로 하였습니다.


집꾸미기의 이야기가 더 궁금하시다면

아래의 배너를 클릭해주세요 :-)

작성자 정보

집꾸미기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