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집꾸미기

공간 분리로 새롭게 탄생한 8평 원룸

11,72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안녕하세요. 집꾸미기 스타일리스트 Stella입니다. 오늘 소개해드릴 공간은 프로그램 개발자분의 자취방이에요. 이번에 이사를 하게되면서 집꾸미기공간스타일링을 신청하셨다고 합니다.

BEFORE

고객님의 공간은 8평 원룸이에요. 협소하고 단조로운 공간. 중문 사이로 들어오는 비상구의 빛, 한 눈에 내부가 오픈되는 구조가 문제점이였어요. 이를 보완하기 위한 스타일링이 필요했죠.

가구배치도

좁고 긴 형태의 공간이라서 가구를 배치하는데 제한적이였어요. 그래서 가구 하나하나가 중요했습니다. 제일 먼저 집주인분의 라이프스타일를 정확하게 파악하기 위해 고객님과 지속적으로 의견을 나눴어요.

스타일링 보드

영화보는걸 좋아하셔서 마침 좋은 빔프로젝터를 가지고 계시더라구요. 퇴근 후 영화를 감상할 수 있는 공간을 보고싶다 강조하셔서 말씀주신 것들을 충족시켜드리기 위해 스타일링을 진행했습니다.

미니 영화관 오픈

그렇게 완성된 공간입니다. 보통 헤드는 창문 아래나 또는 벽을 향해서 배치하는데 이 집은 반대로 돌려 중앙에 헤드를 두어 침대에 누워 벽을 바라보며 빔프로젝터를 볼 수 있게 만들었어요.

침대 헤드를 이렇게 배치함으로써 시각적으로나 심리적으로나 공간이 분리된 것 같아요. 원룸 속 작은 방이 생겼습니다.

빔프로젝터를 사용할 수 있는 벽이 없어서 창문에 화이트 암막 롤 블라인드를 설치해 스크린을 대신해주었다.

오히려 암막 롤 블라인드덕분에 작은 시네마가 만들어졌어요.

빌트인 옷장 옆에 있는 창문에는 그레이 벽지의 차분한 분위기와 잘 어울리는 어두운 컬러의 블라인드를 설치해 공간에 무게감을 더해줬습니다.

빌트인 옷장이 있음에도 수납할 공간이 필요했어요. 가구를 추가로 배치하지 않고 대신 수납용 침대를 사용해 두 가지 역할을 함께 할 수 있도록 만들었습니다.

이 침대에는 더 재미있는 장치가 숨어있는데요. 헤드 안에 콘센트가 숨어있어요. 좁은 원룸에는 이렇게 기능성 침대를 배치하는 것도 공간을 넓게 쓰는 하나의 방법인 것 같아요.

테이블은 블라인드로 향하게끔 배치해 이곳에 앉아 작업과 식사를 하면서 빔프로젝터를 시청할 수 있게 했습니다.

다크 캐비넷은 지저분해보이는 잡동사니들을 정리하고 보관할 수 있는 역할을 해줄 뿐더러 침실과 테이블 공간을 분리해주는 시작점이기도 해요.

현관문 바로 위에 있는 초록색 비상구 조명이 밤마다 중문을 통해 집 안으로 들어와 이 빛을 가리는 스타일링이 필요했어요.

브라켓과 커튼봉을 이용해 가리개를 걸어주었습니다.
슬리던 비상구 조명도 가려주게되었고, 커튼이 달리니 한결 더 내추럴하면서 포근해지는 공간으로 완성되었어요.

더 자세히 공간을 둘러보고 싶다면

아래 배너를 클릭해주세요. 

▼▼▼

작성자 정보

집꾸미기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