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집꾸미기

Hello, 캘리포니아의 빈티지 하우스

[해외 인테리어] 디자이너 부부의 취향이 담긴 캘리포니아의 빈티지 하우스

4,37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언젠가는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여러 도시에서 일하며 생활하는 게

저희 부부의 로망이에요.”

안녕하세요:) 결혼한 지 4년째 되어가는, 미국에 살고 있는 부부입니다. 대학생 때 만난 남편과 저는 디자인을 전공하고, 현재 관련 분야에 종사하고 있어요. 대학 졸업 후 인턴십을 통해 미국에 머물게 되었고, 이후 직장을 구하게 되면서 이곳에 자리 잡게 되었어요.

저희가 살고 있는 곳은 미국 서부 캘리포니아에 위치한 Redondo beach라는 작은 도시에요. 오랜 시간 출퇴근하는 것이 싫어 남편과 제 직장이 위치한 중간쯤 되는 곳의 집을 찾았고, 이 집으로 이사 온 지 7개월 정도 되었어요. 주변 도시들 중 비교적 조용한 주거지역이고 밤에도 마음 놓고 산책할 수 있는 안전한 지역이에요.

거실과 주방, 차고는 지상층(1층)에 안방과 작은방은 2층에 있고, 거실과 주방은 2층과 연결된 지붕 높이까지 오픈 되어있고, 차고 상부인 2층에 방들이 위치한 구조에요. 저희는 예전부터 넓지는 않아도 층고가 높은 집을 선호했어요. 식구가 둘이라 집이나 마당이 너무 넓으면 사용하지 않는 공간도 생기고, 관리도 힘들 것 같았거든요.

층고가 높으면 작은 평수여도 답답하지 않게 트인 느낌을 주고, 창문이 높게 달려 있어서 남향집이 아니어도 일조량이 괜찮더라고요. 처음 소유하는 집이라 마음에 안 드는 부분을 모두 고치고 싶었지만, 작은 집이기도 하고, 너무 많은 리모델링 예산을 들이는 것이 낭비인 것 같아서 벽 페인트, 캐비닛/서랍장 페인트와 거실 바닥재 시공만 했어요. 모든 실내 벽과 주방의 상/하부장, 화장실 캐비닛은 흰색 페인트를 칠했어요.

Tip. 흰색은 어떤 가구를 배치해도 잘 어울리고, 디폴트 컬러라 추후 재구매 하더라도 조색이 필요하지 않아서 일정한 톤을 유지하기 때문에 보수할 때도 용이합니다.

거실이 좁은 편이고 공간을 많이 차지하는 계단까지 있어서 답답한 느낌을 덜기 위해 따뜻한 콘크리트 톤의 바닥재로 바꾸고, 계단의 수직 면을 흰색 페인트로 칠했어요. 거실에서 차고로 이어지는 통로에는 가방을 걸 수 있는 월 훅과 거울이 달린 신발장을 두었어요.

멀지 않은 도시인 Pasadena나 다운타운 LA에서 규모가 정말 큰 빈티지 장이 열려요. 꼭 구입하지 않더라도 시간이 날 때 틈틈이 가서 둘러보곤 했어요. 미국에서 볼 수 있는 빈티지 가구의 범주가 꽤 넓거든요. 오래전 유럽에서 건너온 것들, 그리고 허먼밀러 팩토리가 있는 디트로이트나 마이애미 등 동부에서 넘어온 미드센추리 가구들을 많이 볼 수 있어요. 많은 가구들을 보다 보니 취향이 뚜렸해지고, 가격에 대한 감도 오는 것 같아요:)

거실의 한 쪽 벽을 장식하고 있는 이 가구는 오래전부터 들이고 싶어서 눈여겨보고 있다가 이사 오는 시기에 맞추어 구매했어요. 필요한 유닛을 커스텀으로 조합할 수 있고, 언제든지 배치를 바꿀 수 있다는 점이 마음에 들었어요. 반광 피니시의 티크목 느낌도 좋고, 독서대와 데스크 유닛은 정말 실용적으로 사용하고 있어요.

월유닛만큼 제가 애정 하는 가구는 바로 커피 테이블인데요. 평범한 형태도 아니고, 높이도 높은 편이라 잘 사용할 수 있을지 고민했는데 괜찮은 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었어요.

사용 흔적은 조금 있지만 걱정했던 것과 달리 배치하고 나서 거실 분위기 전체가 바뀐 느낌이었어요. 오히려 사용하기도 편하고, 직사각형의 가구들 틈에서 조형적으로도 멋진 액샌트가 되는 것 같아요. 소재 면에서도 차가운 메탈과 따뜻한 비치목의 대비가 참 좋아요:)

마켓이나 중고거래 플랫폼 어플을 통한 직접 구매를 선호하지만, 원하는 모델을 구하기 힘들면 온라인을 통해 구입해요. 구매를 결정하기 전에는 빈티지 가구에 조예가 깊은 지인께 여쭤보기도 하고, 구글링으로 옥션 기록을 찾아보기도 해요. 유명한 모델의 경우에는 어렵지 않게 기록을 찾아볼 수 있어요.

거실 뒤편으로는 작은 다이닝 공간이 있어요. 오른쪽으로는 주방이고요.

좁은 공간을 효율적으로 사용하기 위해 다이닝 공간에는 원형 테이블을 두었어요. 각기 다른 의자를 두었지만 블랙, 화이트, 우드 소재라서 통일감은 없어도 제법 잘 어우러지는 것 같아요.


남은 이야기가 궁금하시거나 

가구 정보를 알고 싶으시면 

'집꾸미기'에서 확인하실 수 있어요!


▼▼▼▼▼

작성자 정보

집꾸미기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