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꿀하우스

음악하는 남편, 미술하는 부인이 함께 만든 스위트 홈

[아파트 인테리어] 예술 부부의 감각적인 'Before&After'

16,16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인테리어 대백과, 꿀하우스는

커뮤니티 회원분들의 제보로 만들어집니다 :)

제보 : 인스타그램 '꿀하우스' @ggulhouse


안녕하세요. 저희 집은 25년 된 27평 복도식 아파트입니다.

음악 하는 남편과 미술 하는 부인이 사는 평범한 집으로 저희 집 인테리어 과정을 소개합니다 :)

공사 전

현재페이지1/총페이지2

원래는 방이 3개인 구조의 집입니다. 공사를 하면서 방과 주방을 구별해주는 벽돌로 미장된 벽을 철거하였습니다. 세월의 흔적으로 너무나 낡아 버린 샷시 또한 철거하였구요.

현재페이지1/총페이지2

의미 없는 선반장은 폐기하였구요. 집 전체 톤의 어울리지 않는 타일은 다른 타일들로 덧방하게 됩니다.

현재페이지1/총페이지2

베란다의 오래된 붙박이장은 낡고 지저분하여, 틀까지 전부 철거되었으며, 천장형 빨래걸이 또한 살리기 힘들 정도로 낡아있었습니다. 타일 또한 전체 집 톤과 어울리지 않아 덧방을 하려했으나 페인트칠만 하게됩니다^^

현재페이지1/총페이지2

작은방 또한 붙박이장이 문제였습니다. 붙박이 장안에는 아파트 전체 배관이 지나가고 있어 반드시 방수 재 마감이 필요했으며, 습기가 많이 생겨 문을 닫아 놓아선 안될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또한 복도 끝에 위치한 집이라 단열이 되지 않아 가구가 붙어있던 면에 곰팡이가 많이 생겨있다는걸 발견하였습니다. 철거 과정 중에 다 긁어내고 단열을 다시 하게 됩니다^^;

현재페이지1/총페이지2

주방은 한번 싱크대를 교체하셔서 그런지 깨끗한 편이었습니다. 하지만 오래 살집이라 생각하니 문과 상판 교체만으로 만족하지 못해 전부 철거에 들어갑니다.

현재페이지1/총페이지2

큰방 역시 모든 벽면에 벽지를 떼어내고 복도 쪽과 베란다 쪽엔 단열을 해줍니다! 물론 마감을 해준 곳으로는 전기와 랜선이 지나갑니다^^

현재페이지1/총페이지2

옛날 아파트라 비 좁은 현관에 문은 여닫이식이라 아깝지만 신발장 역시 전부 철거합니다. 맞바람이 칠 때 굉장한 소리로 닫히는 여닫이 중문 또한 철거합니다. 벽지 또한 모두 벗겨 냈구요. 벽지 벗겨 내는 작업이 집 인테리어 중 가장 힘들었습니다ㅜㅜ

현재페이지1/총페이지2

화장실도 깔끔하긴 하였지만 정확한 컨셉과 욕조가 필요하다는 굳은 신념으로 전부 철거에 들어갑니다. 덧방에 덧방이 되어있던 타일도 전부 철거!!


공사 후

거실은 대부분의 집들처럼 소파와 티비장을 배치시킬까 고민을 하다가 폭이 좁은 저희 집 거실의 단점을 이용해 북카페 형식으로 긴 테이블을 제작해 배치시키고 한쪽면에는 시디들을 수납할 수 있는 애쉬 선반과, 그 아래에는 수납장들을 배치했습니다. 음악을 좋아해 블루투스 스피커와 시디플레이어 세팅을 해놓았고, 공기청정기도 세팅을 해놓았습니다.

조명은 일반 거실등이라고 나오는 기존등은 일단 맘에 들지 않았고, 레일등을 제 맘대로 배치시켜 디자인을 해봤습니다^^;
시사시 간접등을 하고 싶었지만 저희 집이 천장이 낮은 편에다가 아예 덴조가 없이 벽지가 있는 집이어서 천장에는 어떤 목공도 하지 않았습니다. 그리하여 mr16등들을 벽으로 향하게 하여 간접등 역할을 하고 센터에 무광 블랙 색상으로 폭이 긴 느낌의 펜던트 등을 시공하였습니다.

샷시는 기존에 있던 것이 너무 노후화가 되어 있던 터라 폴딩도어를 시공했고, 그로 인해 여름에는 거의 열어놓고 베란다 확장형 집처럼 이용할 수 있어서 정말 좋았습니다^^

[제품정보]
거실테이블 : 개인셀프제작 / 의자, 수납장, 연필꽂이, 아이패드 받침대 : 이케아 / CDP, 스피커, A4꽂이 : 무인양품 / 공기청정기 : 발뮤다

현재페이지1/총페이지2

다용도실은 타일을 덧방으로 시공하였구요. 스프러스 원목으로 만든 선반과 기성품 선반대들을 시공하여, 최대한 수납력을 높이고, 전기오븐, 세탁기를 배치해두었습니다.


[제품정보]

원목 선반 : 셀프제작 / 화이트 선반, 스텐 선반장, 3단행거 : 이케아

베란다 역시 문제 많은 붙박이장을 철거하고, 그 자리에 미장과 도장을 한 다음 타일 시공을 하였고, 김치냉장고를 배치하였습니다. 오른편 남는 공간에는 선반장과 선반들을 설치하여 수납력을 높여놓았구요.

[제품정보]
조명, 선반장, 선반대, 행거 : 이케아

현재페이지1/총페이지2
현재페이지1/총페이지2

붙박이장 문을 철거하고, 배관 박스를 석고보드로 막고, 그위에 도장을 하고, 앵글장과 천장에는 행거를 설치하여 수납을 하고, 벌집 블라인드를 설치하여 공기를 순환케 만들었습니다. 부피를 많이 차지하는 문이 달린 옷장들보다는 시스템 옷장을 설치하였고, 싱글 시절에 세로로 사용하던 선반장을 가로로 눕혀 문과 서랍을 달아 장으로 활용하고 있습니다. 방에서 사용하는 컴퓨터 책상 역시 거실 테이블 제작 시 같이 애쉬집성목으로 제작한 책상입니다.


[제품정보]

벌집블라인드, 행거, 선반장, 거울, 선반 : 이케아 / 시스템 옷장 : 까사미아 / 수납박스 : 무인양품, 이케아 / 책상 의자 : 시디즈 / 벽시계 : 인터니

주방은 홈 인테리어에 가장 중요한 부분이라 생각됩니다. 특히 집에서 많은 요리를 해먹고, 베이킹을 하고, 커피를 내려먹는 저희집 같은 경우에는 더더욱 그렇구요. 그래서 주방을 보면 이뻐서 잘 관리해주고 싶을 정도로 만들고 싶었습니다 :) 싱크대의 상판은 튼튼한 애쉬집성목을 택했구요. 대리석과 다르게 관리는 불편하지만, 감성 하나는 정말 좋은 것 같습니다^^

싱크볼 역시 스테인리스 대신 도기로 선택하여, 디자인적으로 만족하며, 불편함 없이 잘 사용하고 있구요, 수전 또한 클래식한 디자인을 택하여, 온수와 냉수를 따로 조절하도록 하였습니다. 이점은 좀 불편하나 이쁜걸 선택했으니 번거로움은 좀 참도록 하여야겠죠? ^^

싱크대 상부장을 좀 위쪽으로 배치하여 사이에 레일을 시공하여 집게, 후라이팬 등 필요한 것들은 서랍에 넣지 않고 즉각 즉각 사용할 수 있도록 수납하구요. 주방 후드도 상부장 라인에 맞게 시공하여 전체적으로 통일성을 주었습니다. 타일은 백의백 유광 화이트 타일에 매지는 검은색으로 넣어주었구요. 하부장 수납 역시 속서랍과 양념장칸등 저희가 원하는 스타일로 시공하였습니다. 주방 조명은 LED 스팟등으로 최대한 깔끔하면서도 스타일있는 제품을 고르기 위해 발품 팔았습니다^^

[제품정보]
수전, 도기, 조명, 레일행거, 선반장 : 이케아 / 키친타월걸이 : 까사미아

안방은 신기하게도 거실보다 큰 사이즈라 과감하게 티비와 쇼파와 침대를 모두 배치시켰습니다. 조명은 약간 어둡게 해서, 숙면만을 위한 공간으로 만들고 싶었구요.

바닥은 그레이색 가구는 메이플톤 벽면과 천장은 화이트 침구 패브릭들 또한 화이트로 구성시켜 심플하면서 질리지 않게 구성해주고 싶었습니다. 조명은 펜던트등 하나와 플로어스탠드 등을 간접등으로 이용합니다. 문은 슬라이드문으로 시공하여, 공간 활용도를 높여보았습니다.

[제품정보]
플로어 스탠드 조명, 커튼 : 이케아 / 침대, 소파 : 까사미아 / 소파테이블 : 셀프제작 / 벽시계 : 자연주의 / AV장 : 무인양품

현재페이지1/총페이지2

오래된 복도식 아파트라 그런지.. 현관의 공간이 좁았습니다. 입구를 조금 더 편하게 쓸 수 있도록 슬라이딩 도어의 신발장으로 구성했구요. 기존의 하이그로시 재질로 이루어진 장의 문들은 맘에 들지 않아 원목으로 구성하여, 무광으로 도장하는 방식을 선택했습니다.


바닥 타일은 작은 모자이크 타일로 시공했구요. 세월의 흔적으로 인해 덧방에 덧방을 더했던 타일들을 전부 철거하고 바닥 레벨링부터 다시 하고 시공하였습니다. 그리고 조명으로는 기존 나오는 센서등 중에서 마음에 드는 것을 찾기가 힘들어 펜던트 등에 led 센서 감지기를 연결하여 센서등으로 활용하였고, 스위치가 있던 곳은 철거하여 노출로 그냥 두었습니다.


중문을 참 많이 고민했었는데요, 중문이 없을 경우 훨씬 더 나이스 한 느낌이 많이 났지만, 겨울에 추울 것 같아.. 고민하다가 시공을 했구요. 날이 추워지니 역시 중문은 필수라는 생각이 듭니다^^;

현재페이지1/총페이지2

많은 분들이 이쁘다고 칭찬해주시는 곳인데요^^ 주방에서 사용한 백의백 유광 화이트 타일을 그레이색과 조합을 이뤄 투톤으로 시공하였구요. 바닥은 검은 무광 모자이크 타일에 회색 매지를 넣었습니다. 기존 욕실에는 샤워만 됐었지만, 욕조도 시공을 하여 피곤할 땐 반신욕도 자주 하고 있습니다!

현재페이지1/총페이지3

방수가 되는 재질로 만들어진 하부장 세면대와 원형 거울 그리고 히노끼 원목을 이용하여 선반 시공을 하였구요. 변기 사이즈와 비슷한 선반장을 설치해 수건 드라이기 등등 수납하고 있습니다. 욕실은 정말 시공할 때 시간과 노력과 돈이 많이 드는 부분이었습니다. 문은 불투명 블론즈 유리로 제작한 슬라이딩 도어로 시공하였습니다.


[제품정보]

조명, 샤워커튼, 라탄바구니, 수건걸이, 휴지걸이, 원형거울, 선반장, 비누받침대, 욕실욕품 선반대 : 이케아 / 선반 : 셀프제작 / 청소기 : 플러스마이너스제로 / 욕실용품디스펜서 : 무인양품

제보 : 인스타그램 @brian_soul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