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겟차

GV80 실물, 컨셉카랑 어떤 게 다를까?

44,59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더 똑똑한 신차 구매는?
안녕하세요! <겟차>입니다

제네시스가 지난 15일 출시한 GV80이 순항을 넘어 쾌속선처럼 질주하고 있습니다. 판매량 얘기인데요. 올해 국내 목표 판매량이 2만 4천 대인데 벌써 계약 당일에만 1만 5천 대를 넘어섰다고 하죠. 이는 곧 GV80이 기대한 만큼의 결과물로 나왔다는 걸 보여주는데요. 그렇다면 3년 전 제네시스 쇼룸에서 전시했던 컨셉트카와는 어떤 점에서 같고 다른 지 살펴보겠습니다.

램프와 그릴

사전에 공개됐던 렌더링 및 컨셉카에서 보여지는 라디에이터 그릴은 상당한 크기를 자랑합니다. G90 세단에서 느꼈던 압도감이 전해지죠. 양산차에는 여기서 살짝 아랫부분을 깎은 버전이 적용된 것으로 보입니다. 램프는 이상엽 디자인센터장이 향후 제네시스 디자인 아이덴티티라고 천명했듯 4개로 나뉜 형태로 유지됐습니다. 그릴과 램프를 한 데 묶어 보자면, 얼핏 제네시스의 날개 엠블럼이 확장된 모습같기도 하죠?

휠과 측면

제네시스 고유의 지-매트릭스 패턴이 컨셉카의 휠에 고스란히 드러나 있습니다. 컨셉을 전달하기 위한 측면에서는 이해할 수 있지만, 양산으로까지 이어질 리 없다고 생각하신 분들이 많을 겁니다. 상위 옵션인 22인치 휠이 적용된 전시차를 보면 이러한 요소가 많이 줄었음을 알 수 있어요. 대신에 휠 중앙에서 스포크로 뻗어나가는 부분을 보면 지-매트릭스가 여전히 살아숨쉬고 있죠. 

아마도 역동적인 뉘앙스를 풍기고자 냈을 측면의 바람길은 양산차에선 만나볼 수 없습니다. 범퍼 하단에 배치한 에어홀은 있지만 펜더 뒤쪽에 뚫어놓은 구멍은 없어졌어요. 대신에 캐릭터 라인 윗부분은 스케치 및 컨셉카에서 볼 수 있던 분위기와 디테일이 그대로 살아있네요. 두번째, 세번째 기둥을 보시면 휠에서와 마찬가지로 지-매트릭스가 적용되어 있습니다. 이대로 나왔더라면 자칫 과한 미래 분위기를 풍겼을 것 같네요.

테일램프와 뒷면

렌더링이어서였을까요? 다소 무심했던 테일램프의 디테일이 양산차에 와서는 제대로 살아있습니다. 범퍼 하단의 디테일이 바뀌긴 했지만 전체적인 무드가 그대로 이어졌죠? 아마도 GV80의 ‘V’자를 형상화했을 하단부 디자인이 양산 버전에서는 단순한 일자형으로 펴진 것도 보입니다.

운전대

실물 GV80에는 렌더링 이미지에서처럼 4-스포크 형태가 아닌 2-스포크 형태의 운전대가 적용됐습니다. 이미 스파이샷이 유출된 바 있기에 알 만한 분들은 아셨을 내용인데요. 사진에서는 뭉툭한 가운데 부분이 마치 모카빵을 떠올린다고 해서 프리미엄의 퇴보라는 시각도 있었던 게 사실입니다. 저도 어느 정도 그 생각에 동의를 하는 입장이었는데 실물을 보고 생각이 달라졌어요. 투톤 가죽 마감이 시선을 분산시킨 효과인지 모르겠지만, 일단 그립감이 좋고 핸들을 감는 상황을 가정했을 때 손에 걸리는 게 없어서 편합니다. 

기어노브와 다이얼

렌더링 이미지에서 보면 아랫부분에 인포테인먼트 메뉴 조작을 위한 다이얼이 놓이고 그 상단에 기어노브 형태의 손잡이가 놓입니다. 당연히 사이드브레이크는 아닐테니까요. 다소 투박해보이는 형태의 기어노브가 실제로는 어떻게 바뀌었을까요? 바로 다이얼 타입의 기어셀렉터로 바뀌었습니다. 기존에 재규어랜드로버에서 흔히 보던 그 형태입니다. 고급감은 오히려 그 이상인데요. 다이얼 상단에 크리스탈 소재 배치 및 무드램프 적용을 통해 기어를 조작할 때의 감성이 상당합니다. 또한 기존 컨셉 이미지와 달리 메뉴 다이얼이 상단에 놓인 것도 바뀐 내용이네요.

대시보드

인포테인먼트를 담당하는 센터스크린의 경우 좌우로 상당히 긴 형태였습니다. 저기까지 팔이 안 닿으면 어쩌지? 하는 우려를 낳을 정도로 길었죠. 그랬던 렌더링에 반해, 실제로는 콤팩트한 사이즈로 줄어들었습니다. 위아래 폭도 상당히 좁았던 것과 달리 어느 정도 사용성을 확보할 수 있는 높이로 바뀌었어요. 요즘 벤츠가 하고 있는 계기판과 센터스크린 통합형 디스플레이를 떠올린다면 다소 아쉽긴 하지만, 어쩌면 이제는 마지막일지도 모르는 센터 배치형 센터스크린이 반갑기도 합니다. 화면이 전하는 색감은 쨍한 느낌보다는 따뜻한 느낌을 더하며 실제 사용 과정에서 눈이 피로할 일도 없을 것 같네요.


news@getcha.kr

콘텐츠 제휴 문의 : editor@getcha.kr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