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패드앤팝콘

체르노빌 감독, 드라마 라스트오브어스 만든다.

1,34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체르노빌을 연출해 세계적인 감독의 반열에 오른 요한 렌크가 너티독의 인기 게임 라스트오브어스 파일럿 버전의 감독을 맡았다.


요한렌크는 HBO 드라마 체르노빌을 비롯해 브레이킹 배드, 워킹데드등을 연출해 평단과 관객들로부터 찬사를 받은 감독이다.

▶체르노빌, 브레이킹 배드, 워킹데드를 연출한 요한 렌크

이로서 체르노빌의 각본 및 제작을 맡았던 크레이크 메이진과 함께 다시한번 체르노빌의 감동을 라스트오브어스에서 재현할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밖에 시나리오에 언차티드, 라스트오브어스 시리즈의 시나리오를 맡았던 닐 드럭만이 참여하며, 소니 프로덕션의 첫 번째 TV시리즈로 HBO에서 서비스한다.

▶체르노빌 각본, 제작을 맡았던 크레이그 메이진

▶언차티드, 라스트오브어스 시나리오를 맡았던 닐 드럭만

라스트오브어스는 치명적인 질병의 대유행으로 폐허가 된 세상에서 조엘과 엘리가 미 대륙을 횡단하는 여정을 담은 작품으로 GOTY 수상은 물론 리마스터 버전까지 1,700만장이 팔리며 역대 최고의 플레이스테이션 게임으로 등극했다. 현재 후속편인 라스트오브어스 파트2가 19일 출시 예정이다.


작성자 정보

패드앤팝콘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