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게임어바웃

보고 즐길 것 많아진 넥슨 종합 콘텐츠 축제 '네코제4' 개최

넥슨 게임을 좋아한다면 꼭 방문해야 할 '네코제'가 12월 2-3일 DDP에서 약 8천명의 관람객을 맞이했습니다.

37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넥슨 게임을 주제로 유저들이 만든 다양한 굿즈를 사고 팔기도 하고, 팬아트나 코스프레를 감상하는 유저들의 네번째 넥슨 축제 '네코제4'가 동대문디지털플라자(DDP) 살림터 2층 크레아에서 12월 2일, 3일 주말동안 개최되었습니다.

  

이번 네코제에서는 토-일의 유저 참여 축제 이외에도 다양한 행사가 이어졌습니다. 7월부터 12월까지 진행되어 펀딩 형식으로 제작자에게서 물건을 살 수 있는 '네코장'이나 네코장 혹은 네코제에 굿즈를 선보이는 유저들을 위해 멘토의 가르침을 받을 수 있는 '네코랩' 등이 개최되었습니다.

  

또한 네코제 당일에는 사전 티켓을 구입한 유저에 한해 직접 굿즈를 만들어 볼 수 있는 '원데이 클래스', 흑요석 일러스트레이터의 특강을 들을 수 있는 '오픈 네코랩' 등 다양한 유저 참여형 행사를 즐길 수 있었습니다.

  

2일과 3일 양일간 사전 티켓을 구입한 3천 500명의 유저를 비롯해 약 8천명의 관람객이 네코제를 찾았으며, 티켓 판매로 발생한 수익금은 푸르메재단 넥슨어린이재활병원에 기부됩니다.

  

4회 네코제 '네코제4'의 현장, 사진으로 보시죠.

▶ 입장하기 전부터 끝없이 이어지던 줄. 네코제는 입장 자체는 무료였습니다.

▶ 살림터 2층에 입장하면 유저들이 만든 조형물과 일러스트를 구경할 수 있습니다.

▶ 입장 후 바로 보이는 개인상점. (오버히트 행사장 같지만) 가운데에는 간단한 음료나 빵을 살 수 있는 카페가 있습니다.

▶ 카페를 이용하면 오버히트 쿠폰을 받을 수 있습니다.

▶ 네코장에서 펀딩 중인 물건을 볼 수 있습니다. 옆에는 자유롭게 낙서가 가능했는데 금손 유저들의 일러스트가 많았습니다.

▶ 아티스트 쉐어룸에서는 SNS 이벤트나 타로카드 등이 진행됐습니다.

▶ '원데이 클래스'에서 다양한 물건을 제작해보는 유저들

   

넥슨에서 직접 유저들을 위해 클로저스, 마비노기, 메이플스토리, 트리 오브 세이비어의 공식 부스를 열었습니다. 간단한 이벤트에 참여하면 관련 선물을 받을 수 있었습니다. 특히 클로저스의 경우 신규 캐릭터에 대한 힌트가 공개되기도 했습니다. 

▶ 위상력 측정 이벤트와 퀴즈 이벤트를 진행한 클로저스. 신규 캐릭터에 대한 힌트도 공개됐습니다.

▶ 주사위와 룰렛을 통해 쿠폰 등의 선물을 지급한 트리 오브 세이비어 부스

▶ 피규어와 너키팩 구입 장소였던 메이플스토리 부스

▶ 캐릭터의 명대사와 쪽지 남기기, 인기투표 등을 진행했던 마비노기 부스

   

양일에 걸쳐 오버히트 성우의 사인회가 진행됐으며, 2일 토요일에는 흑요석 일러스트레이터의 특강이, 3일 일요일에는 정재헌 성우와의 만남이 진행됐습니다. 

▶ 오버히트 '하루' 역의 박지윤 성우

▶ 오버히트 '아네모네' 역의 소연 성우

▶ 흑요석 일러스트레이터

   

입장부터 퇴장하는 시간까지 스케쥴에 맞추어 다양한 코스프레팀의 공연도 이어졌습니다. 

▶ 오버히트 코스튬 플레이어는 포토월 이벤트를 진행했습니다.

▶ SNS 이벤트를 진행했던 메이플 3총사. 자꾸 벌떡벌떡 일어나서 다리를 노출하곤 했습니다.

▶ 트리 오브 세이비어

▶ 마비노기

▶ 마비노기 영웅전

▶ 메이플스토리

▶ M.O.E. 코스튬 플레이어가 직접 카드와 포스트잇을 나눠줬습니다.

▶ 던전앤파이터

▶ 사이퍼즈

▶ 엘소드

▶ 클로저스

   

유저들이 직접 그리거나 만든 물건들을 전시하고 판매한 공간입니다. 카드텍, 아크릴, 쿠션, 시계, 후드티, 종이인형, 피규어, 악세서리 등 다양한 굿즈를 볼 수 있었습니다. 

▶ 아티스트 콜라보레이션 공간

작성자 정보

게임어바웃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