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 서비스 미제공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답사고

"나 안 닮고 아내 닮아" 박진영이 걸그룹 시킨다며 자랑한 딸 공개

491,483 읽음
댓글 서비스 미제공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부탁해요
1월 2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 박진영은 딸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며 딸바보 면모를 보였습니다. 

이날 박진영은 "내 딸이 22개월 됐는데 22개월 딸이 내게 무슨 말을 해서 내가 화들짝 놀랐다. 뭘까?"라고 문제를 냈습니다. 

"JYP" 말하는 딸 최초공개

이에 김희철은 "딸이 'JYP'라고 했다"고 밝혔고, 박진영은 "정답이다. 춤이 끝났다. 꼭 끝에 턴을 도는데 얘가 갑자기 'JYP' 하더라. 원래 내가 항상 처음에 하는데 '웬 위 디스코'는 끝에 한다. 끝에 하니까 내가 너무 깜짝 놀랐다"고 설명했습니다. 또한 증거 영상을 통해 딸을 최초 공개했습니다. 

 박진영은 "딸이 외모는 다 아내 닮았다. 다행이다. 살았다"며 웃었고 비는 "내 딸들도 아내 닮았다. 난 쌍꺼풀 없는데 딸들은 쌍꺼풀 있다"며 "박진영 가족과 자주 만난다. 또래라서 잘 논다"고 말했습니다.

박진영은 "나도 딸이 두 명이고 비도 딸이 두 명이다. '걸그룹 4명 확보했다' 생각한다"고 했습니다. 

이날 방송에서 박진영은 남친짤이 담긴 담요를 준비해 와서 선물하기도 했고 남다른 입담을 뽐내며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