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플라이북

[감성글귀] 햇빛이 닿으면 쌓인 눈이 녹아내리듯

책 속의 한 줄

24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그곳이 어디든, 우리가 누구든, 

그저 자주 만나면 좋겠다.

만나서 난치병 앓는 외로운 시절을 

함께 견뎌내면 좋겠다.

햇빛이 닿으면 쌓인 눈이 녹아내리듯

서로 손이 닿으면 외로움은 반드시 사라진다고 믿고 싶다.

김완 <죽은 자의 집 청소> 중에서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