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패션엔

요즘 집에서 뭐입어? 집순이 패션 말고 멋스러운 파자마룩 15

24,37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재택근무 확대로 집에 머무르는 시간이 길어지면서 무심한 듯 멋스러운 파자마룩이 인기를 끌고 있다. 편안하지만 외출복 같은 셀러브리티 파자마룩 15를 소개한다.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두기와 외출 금지 등이 시행되면서 출근할 일도 외출할 일도 없어져 버린 지금 멋 내고 차려입고 나갈 일이 없어 옷에 대한 관심이 줄어들었다.


아침마다 오늘 뭐 입지 고민하며 옷을 뒤적거리던 순간도 없어지고, 하루 종일 늘어진 티셔츠와 운동복을 입고 재택근무를 지속하다 보니 오히려 집순이로 전락한 느낌마저 든다.


최근 재택근무 확대로 본의 아니게 집에 머무르는 시간이 길어지면서 재킷 등 갖춰 입는 포멀한 외출복보다 집 근처에서 입는 원마일웨어, 홈웨어 등 무심한 듯 멋스러운 캐주얼 스타일이 인기를 끌고 있다.


특히 집순이 패션의 기본, 잠옷과 외출복의 중간쯤 되는 편안하면서 멋스러움까지 더한 파자마룩이 인기를 끌고 있다.


집에서 재택근무를 하다 잠깐 집 근처 외출할 때도 옷을 갈아입을 필요 없이 가볍게 아우터만 걸치면 슈트 스타일의 스타일리시한 라운지웨어로 변신할 수 있기 때문이다.

사실 '잠옷 패션'이라 불리는 파자마룩이 런웨이에 등장한 것은 몇 년 전이지만 최근 들어 과감하고 다양한 디자인으로 업그레이드되며 외출용 의상으로 진화하고 있다. 실크 슬립, 몽환적인 프레리 드레스와 탑, 슬리퍼에서 영감을 받은 뮬 등은 2020 봄/여름 패션위크에서도 주목받았던 잇 템이었다.


로맨틱한 라운지웨어의 화려한 외출, 국내외 셀러브리티들의 파자마룩 15를 통해 만나보자.

1. 지지 하디드는 부드러운 실크 새틴 소재의 스트라이프 파자마룩과 섹시한 화이트 스틸레토 힐을 신고 뉴욕 시내로 외출했다.마치 침대에서 바로 나온 것 같은 모습이었다.

2. 할리우드 스타 마고 로비는 화려한 플로랄 프린트의 세페레이트 룩에 골드 체인 미니백과 골드 뮬을 매치해 파자마룩을 화려한 외출복으로 변주했다.

3. 헤일리 볼드윈은 단추를 잠그지 않고 탄력있는 복근을 드러낸 섹시한 파자마룩을 선보였다. 여기에 스니커즈와 블랙 선글라스를 매치하고 블랙 악어-엠보싱 백으로 마치 슈트같은 파자마룩을 완성했다.

4. 셀레나 고메즈는 자신이 출연한 영화 '데드 돈 다이' 애프터 파티에서는 벨벳 소재의 화이트 파이핑 디테일 블랙 파자마 세트룩을 선보였다.

5. 가수 겸 패션사업가 리한나는 단추를 풀어헤친 화려한 핑크 파자마 세트룩으로 복근을 드러내 각선미를 과시했다.

6. 디자이너 다이엔 본 퍼스텐버그는 플로럴 프린트가 멋스러운 파자마룩으로 그녀의 딸 탈리타 본 퍼스텐버그와 함께 2019 가을/겨울 새비지x펜티 패션쇼를 찾았다.

7. 박신혜는 침실에서 막 나온 듯 파자마를 연상시키는 벨벳 소재의 가디건으로 멋스러운 공항패션을 완성했다.

8. 김나영은 데님 쇼츠에 화려한 프린트의 로브 가디건으로 리조트룩을 연출했다.

9. 지지 하디드는 회화적인 프린트가 돋보이는 파자마룩으로 화려한 외출 패션을 완성했다.

10. 지지 하디드는 스트라이프 패턴의 크롭트 재킷과 팬츠로 파자마인 듯한 외출복을 연출했다. 여기에 앵클 부츠와 캣츠아이 선글라스로 엣지를 더했다.

11. 올리비아 팔레르모는 파이핑 라인이 돋보이는 재킷과 와이드 팬츠로 우아한 파자마룩을 선보였다.

12. 파이핑 디테일이 돋보이는 파자마 셔츠에 데님 팬츠를 매치하면 무심한 듯 스타일리시한 룩이 완성된다.

13. 비슷한 디자인, 다른 컬러의 파자마 세트룩은 친구와 시밀러룩을 연출하기에도 좋다.

14. 심플한 파자마룩에 포인트가 되는 힐과 선글라스를 매치하면 세련된 외출복으로도 손색 없다.

15. 화려한 패턴의 파자마 세트룩에 재킷을 걸치고, 스니커즈로 룩을 마무리하면 시선을 강탈하는 스트리트룩이 완성된다.

패션엔 류숙희 기자 
fashionn@fashionn.com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