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패션엔

지지 하디드, 웨딩드레스도 힙하게! 날개 달린 미니 드레스룩

7,15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최근들어 레이스가 잔뜩 달리거나 튤이 늘어진 드레스보다 미니 웨딩드레스를 선호하는 경향이 높아졌다. 지지 하디드가 모스키노 컬렉션에서 입고 등장한 미니 드레스가 대표적이다.

↑사진 = 2020 봄/여름 모스키노 컬렉션

지난 9월 21일(현지시간) 슈퍼모델 지지 하디드가 다시한번 런웨이 신부로 변신했다. 

2020 봄/여름 밀라노패션위크가 열리는 동안 지지 하디드는 모스키노의 2020 봄/여름 컬렉션의 런웨이 쇼에 순백의 웨딩 드레스를 입고 등장했다. 

지지 하디드는 모스키노의 지난 2019 봄/여름 컬렉션 피날레에서도 러블리한 미니 웨딩 드레스를 입고 등장한 데 이어 모스키노의 2020 봄/여름 컬렉션에서도 날개달린 천사같은 웨딩 드레스를 입고 런웨이를 질주했다. 

지난해 선보인 2019 봄/여름 모스키노 컬렉션에서 선보인 웨딩 드레스가 베일에 달린 나비가 눈길을 끌었다면 이번 2020 봄/여름 컬렉션에서 선보인 웨딩드레스는 대담한 어깨가 주목을 받았다.

↑사진 = 2019 봄/여름 모스키노 컬렉션(좌)/ 2020 봄/여름 모스키노 컬렉션

어깨에 두 개의 과장된 나비 리본이 달린 화이트 미니 웨딩 드레스는 천을 겹으로 접어 입체적인 주름 상자을 연출했고 그 위에 스팽글 장식의 장식적인 비둘기를 꿰매어 붙였다.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에서 영감을 받은 이번 모스키노 컬렉션에 맞춰 지지 하디디드는 매력적인 번 헤어 스타일과 빨간 입술이 돋보이는 짧은 베일로 신부룩을 마무리했다. 

스팽글 장식의 넘버 드레스는 무릎 위 길이로 몸에 딱 맞는 것이 특징이었다. 지지 하디드가 지난 2019 봄/여름 모스키노 컬렉션과 2020 봄/여름 모스키노 컬렉션에서 입고 등장한 깜찍한 웨딩 드레스를 만나보자.
2019 봄/여름 모스키노 컬렉션

패션엔 유재부 기자 
fashionn@fashionn.com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