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패션엔

성유리, 폭염에도 시크하게! 시원한 스트라이프 페미닌룩

샤트렌, 원피스부터 블라우스까지 세련된 스트라이프 아이템 스타일링 제안

38,18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무더운 여름철, 많은 여성은 얇아진 옷으로 스타일링에 어려움을 겪는다. 이때 스트라이프 패턴 아이템으로 여름 스타일에 포인트를 더할 수 있다.


사계절 꾸준히 사랑받는 스트라이프 패턴은 특히 여름에 더욱 그 빛을 발한다. 화이트-블루 스트라이프 패턴으로 연상되는 마린룩이 대표적 예이다.


블루 컬러의 스트라이프 패턴은 시원한 느낌을 줄 뿐만 아니라 다채로운 연출이 가능해 여성들이 여름에 즐겨 찾는다.


패션그룹형지의 여성복 「샤트렌」은 성유리와 함께 블루 스트라이프 원피스와 스커트, 블라우스를 통해 손쉽게 스타일 지수를 높여주는 섬머 스타일링을 제안한다.

▶ 길게 뻗은 스트라이프 원피스로 경쾌하게

시원하게 뻗은 스트라이프는 시원하면서도 경쾌한 무드를 선사해 섬머 시즌 대표 패턴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스트라이프 패턴에는 블록 스트라이프(천과 스트라이프의 폭이 같은 간격으로 배열된 줄무늬) 이외에도 다양하게 변주된 스트라이프가 있어 컬러와 종류에 따라 다채로운 느낌을 연출할 수 있다.


성유리는 「샤트렌」의 경쾌한 멀티 컬러 스트라이프 원피스에 펀칭 화이트 카티건을 걸쳐 시원한 느낌의 섬머룩을 완성했다.


성유리가 착용한 멀티 컬러 스트라이프 원피스는 섬머 시즌 데일리룩이나 데이트, 휴양지룩으로도 손색없다.

▶ 블루 멀티 패턴 스커트로 시원하게

스트라이프는 원피스 이외에도 블라우스, 티셔츠, 스커트 등 다양한 아이템에 무궁무진하게 적용되는 대표적 패턴이다.


스트라이프 패턴의 상의나 하의를 입을 때는 심플한 솔리드 아이템에 매치해 전체적인 균형을 맞추는 것이 좋다. 패턴과 패턴이 만날 경우 투머치 패션이 될 수 있기 때문이다.


성유리는 블루 벨소매의 블라우스에 스트라이프가 가미된 멀티 패턴 롱 플레어 스커트로 페미닌하면서도 쿨한 섬머룩을 완성했다.

▶ 블랙 스트라이프 블라우스로 세련되게

여름 스타일링에 세련미를 더하고 싶다면 경쾌한 줄무늬 블라우스를 추천한다.


특히 얼터너티브 스트라이프(두 종류의 다른 줄무늬가 서로 번갈아 배열된 세로줄 무늬) 블라우스는 그 자체만으로도 스타일리시함을 더한다.


성유리는 은근한 섹시미를 더하는 시스루 소재의 블랙 스트라이프 블라우스에 화이트 슬랙스를 매치해 여성스러우면서도 이지적인 룩을 연출했다.


이에 대해 「샤트렌」 관계자는 “줄무늬는 하나의 아이템만으로도 간단하게 멋을 낼 수 있는 패턴”이라며 “시원함과 스타일리시함을 동시에 자극하는 줄무늬 패턴으로 센스 있는 여름 포인트 코디를 연출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사진 = 성유리가 착용한 ‘샤트렌’ 원피스 상품 바로가기

↑사진 = 성유리가 착용한 ‘샤트렌’ 스커트 상품 바로가기

↑사진 = 성유리가 착용한 ‘샤트렌’ 블라우스 상품 바로가기

패션엔 이민지 기자
fashionn@fashionn.com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