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패션엔

김재경·전효성·함은정, '더스튜디오케이' 컬렉션 빛낸 당당한 뉴 페미닌룩

홍혜진 '더스튜디오케이' 2019 F/W 컬렉션... 찬미,서사무엘,김사라,조앤박 총출동

91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21일 서울 종로구 소격동에 위치한 갤러리조선에서 홍혜진 디자이너의 「더스튜디오케이(THE STUDIO K)」 2019 F/W 컬렉션이 공개됐다.


이날 행사에는 김재경, 전효성, 함은정, 찬미, 서사무엘, 김사라, 조앤박 등이 참석해 유연한 스타일링의 뉴페미닌룩을 선보이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김재경은 매니시한 실루엣의 셔츠에 화이트 팬츠를 매치해 감각적인 올화이트룩을 연출했다. 여기에 롱 네크리스, 체인 브레이슬릿으로 포인트를 주는 것도 잊지 않았다.


전효성은 스트라이프 원피스에 라벤더 컬러 리본으로 허리를 강조해 여성스러운 무드를 선보였다. 강조된 허리선 아래로 펼쳐지는 플레어 라인이 여성미를 더욱 배가시켰다.


함은정은 그린 컬러 레이스 디테일의 슈트에 오렌지 컬러의 미니백을 포인트로 착용했다.


이외에도 셀럽들은 더스튜디오케이의 19F/W 제품을 이용해 트렌디하고 감각 있는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한편, 더스튜디오케이의 2019 F/W 컬렉션은 지난 S/S컬렉션에서 선보였던 “Seoul in Korea - 서울의 매력에 빠지다 SinK 프로젝트”의 연작으로 꾸며졌다.


이번 시즌 '서울'이라는 매력적인 도시의 색채를 그대로 녹여내기 위해 한국컨텐츠진흥원(KOCCA)의 매칭으로 독자적인 카모플라주 패턴 솔루션을 보유한 '플래닛래더스'와 콜라보레이션하여 고유한 서울 카모플라주를 개발했다.


이를 활용하여 프레젠테이션 현장에서 서울의 밤이 연상되는 네온사인 이미지에 카모플라주 패턴을 사용하여 서울의 색을 투영한 의상들을 미디어아트 전시로 선보여 방문객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더불어, 조명과 그림자, 그래픽 아트로 재가공된 환상적인 컬렉션 런웨이를 갤러리 공간 전체로 체험해볼 수 있는 공간이 마련되어 큰 호응을 얻었다.


패션엔 이민지 기자

fashionn@fashionn.com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