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패션엔

변정수-유채원, 그 엄마에 그 딸! 패셔니스타 모녀 패션

롱샴 2019 가을/겨울 컬렉션 프레젠테이션...화려한 비주얼로 존재감 폭발

198,71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배우 겸 모델인 변정수, 유채원 모녀가 파리에서 진행된 롱샴(LONGCHAMP) 2019 F/W 컬렉션 프레젠테이션에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변정수 모녀는 파리에서 진행된 롱샴 2019 F/W 컬렉션 프레젠테이션에서 화려한 패션 스타일과 비주얼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과시했다.
특히 유채원 양은 변정수의 미모는 물론 세련된 스타일링과 분위기까지 쏙 빼 닮아 더욱 주목을 받았다.

이번 롱샴 2019 F/W 컬렉션은 ‘나를 찾아 떠나는 독립적인 여행’이라는 핵심 테마로 파리와 뉴욕 두 도시간의 독특한 분위기를 조화롭게 표현했다.

특히 주목할 점은 롱샴에서 새롭게 선보이는 로고 컬렉션이다. 롱샴의 로고를 활용해 모노그램 형태로 가방, 의류, 슈즈, 러기지 등에 녹여낸 새로운 컬렉션은 지난 뉴욕 컬렉션에서 처음 선보이고 호평을 받았다.

한편, 프랑스 럭셔리 브랜드 롱샴(LONGCHAMP)은 1948년 파리에서 시작하여 작년 70주년을 맞이하였고 켄달 제너가 브랜드 뮤즈로 활동하고 있다.

패션엔 이민지 기자
fashionn@fashionn.com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