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패션엔

코트 하나면 끝! 박서준·박보검의 홀리데이 남친룩 스타일링 Tip

지오지아·TNGT, 여심 흔들어놓는 훈남들의 컬러별 코트 스타일링 제안

3,46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크리스마스와 연말을 앞둔 12월 홀리데이 시즌, 사랑하는 사람과의 낭만적인 데이트 약속을 꿈꾼다면 시선을 사로잡는 근사한 남친룩으로 여심을 흔들어보자. 

여성들의 마음을 저격하기 가장 좋은 아이템은 따뜻한 롱패딩 보다는 로맨틱한 스타일을 내뿜을 수 있는 '코트' 만한 것이 없다. 

하지만, 코트 선택이 고민이라면 컬러에 주목해 보자. 컬러에 따라 다양한 스타일 뿐만 아니라 로맨틱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블랙, 그레이 등 무채색에서 느낄 수 있는 점잖고 단정한 스타일도 좋지만, 레드, 그린, 블루 등 화려한 컬러가 가진 색다른 분위기로 평소에 시도해보지 못했던 특별한 홀리데이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다. 

클래식함과 베이직함을 지닌 코트는 작은 디테일이나 컬러에 따라서 다양한 연출이 가능할 뿐만 아니라 트렌디함을 배가 시켜준다. 

이에 훈훈한 매력의 두 배우 박서준과 박보검이 선보인 컬러별 겨울 코트 스타일링을 통해 홀리데이 시즌의 테이트룩을 제안한다. 

▶ 체크 패턴 코트로 품격과 화려함을 동시에!

↑사진 = 박서준 '지오지아' 코트 / 박보검 'TNGT' 코트

단조로운 이미지 보다는 조금 튀는 이미지를 원한다면 체크 코트만한 것이 없다.  그레이 컬러에 체크 패턴이나 화이트 바탕의 체크 코트는 클래식함과 동시에 캐주얼함을 어필할 수 있다. 

특히 전체적인 패턴 디자인이 감각적인 분위기를 어필해 코트 하나만으로도 스타일리시한 느낌을 한층 높일 수 있다. 여기에 셔츠나 니트로 포인트를 준다면 따뜻함과 캐주얼한 분위기를 동시에 연출할 수 있다. 

박서준은 이너와 함께 코트와 같은 톤의 니트를 착용해 보온성은 물론 댄디한 이미지도 살렸다. 마무리는 블랙 팬츠를 매치해 체크 코트 스타일을 완성했다. 

박보검은 캐주얼한 분위기에 방점을 찍었다. 화이트 톤의 체크 코트에 카멜 컬러의 니트를 착용해 화사함과 함께 캐주얼 이미지를 한껏 고조시켰다. 

▶ 베이직함 속에서도 가장 시크하게, 다크 컬러!

↑사진 = 박서준 '지오지아' 코트 / 박보검 'TNGT' 코트

겨울철 코트를 선택할 때는 오래 입을 수 있으면서도 어떤 룩에 걸쳐도 무난하게 어울리는 것이 중요하기 때문에 더욱 신중하게 선택해야 한다. 

이때 모노톤, 다크톤 등 차분하고 베이직한 컬러를 선택한다면 깔끔하면서도 고급스러운 겨울룩을 연출 할 수 있다. 

다소 칙칙해 보일수도 있는 다크 톤의 코트에는 화이트, 아이보리 컬러의 이너웨어로 밝은 포인트를 더하는 것도 코트 스타일링의 팁이다. 

특히 다크톤 코트는 수트와 함께 착용해도 근사하게 어울리기 때문에 비지니스 룩, 포멀룩으로 안성맞춤이다. 

박서준은 다크 그린 컬러의 코트를 선택하면서 이너는 블랙 계열로 통일했다. 이너를 블랙 톤으로 통일하면서 베이직한 깔끔함을 유지하는 한편, 아우터를 다크 그린 톤의 코트로 마무리해 다크톤이 가지고 있는 칙칙함을 커버했다. 

박보검은 베이지 하이넥 이너에 포인트를 두면서 다크 더블코트와의 매치에 신경을 썼다. 특히 이너를 화사한 베이지 하이넥을 착용하면서 보온은 물론 화사함도 유지했다. 

▶ 부드러운 겨울 룩을 원한다면? 젠틀한 매력의 브라운 컬러

↑사진 = 박보검 'TNGT' 코트 / 박서준 '지오지아' 코트

다크톤 보다 한층 부드럽고 캐주얼한 매력의 브라운, 카멜 컬러의 코트는 그 자체만으로도 분위기 있는 겨울 남자의 스타일링이 완성된다. 

다크 코트가 포멀룩이나 비즈니스룩에 어울린다면, 브라운이나 카멜 코트는 캐주얼룩에 딱 이다. 

박보검은 오렌지 캐시미어 코트와 함께 화이트 계열의 터틀넥을 매치해 따뜻함과 여유로움, 편안한 스타일을 뽐냈다. 특히 팬츠와 슈즈까지 같은 컬러로 통일해 밝은 이미지를 배가시켰다. 

또한 박서준은 오버핏의 베이지 코트와 같은 톤의 터틀넥을 코디해 깔끔하면서도 젠틀한 훈남 이미지를 연출했다. 

박서준과 박보검은 브라운 컬러의 코트와 함께 다양한 스타일의 이너웨어를 레이어드해 밝고 훈훈한 이미지의 남친룩을 완성했다. 

▶ 홀리데이 룩의 정석, 와인 & 그린 컬러로 로맨틱하게!

↑사진 = 박서준 '지오지아' 코트 / 박보검 'TNGT' 코트

홀리데이 시즌에 사람들의 시선을 단번에 사로잡고 싶다면 화려한 컬러의 룩을 눈 여겨 볼 것. 크리스마스와 연말 시즌에 와인이나 블루 컬러로 포인트를 준다면 어디서든 돋보일 수 있다. 

화려한 컬러의 코트에는 무채색의 이너웨어와 심플한 아이템을 매치하면 너무 튀지 않고 스타일에 균형을 맞출 수 있다. 

화려한 코트 컬러에는 클래식한 팬츠 보다는 캐주얼한 데님이나 스트레이치 팬츠 등을 착용한다면 로맨틱한 분위기를 강조할 수 있다. 

박서준은 와인 코트에 그레이 니트 터틀넥, 캐주얼한 스트레이치 팬츠를 선택한 센스있는 홀리데이룩을 선보였다. 

박보검은 은은한 블루 톤에 로맨틱한 분위기를 자아내는 코트로 설레이는 남친룩을 완성했다. 여기에 블랙 터틀넥을 선택해 깔끔한 훈남 이미지를 유지했다.

↑사진 = 박서준이 착용한 지오지아의 '체크 패턴 오버핏 코트' 상품 바로가기 >>

↑사진 = 박서준이 착용한 지오지아의 '다크 그린 오버핏 코트' 상품 바로가기 >>

↑사진 = 박서준이 착용한 지오지아의 '베이지 오버핏 코트' 상품 바로가기 >>

↑사진 = 박서준이 착용한 지오지아의 '반더블 라펠 코트' 상품 바로가기 >>

패션엔 이다흰 기자 
fashionn@fashionn.com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