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패션엔

채수빈, 패딩 하나로 즐기는 애슬레저와 데이트룩 '팔색조 매력'

벤치파카 스타일 롱패딩부터 슬림핏 패딩, 숏패딩 등 다양한 데일리 패딩룩 제안

2,41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배우 채수빈이 고혹미 가득한 패딩 여신으로 변신했다. 

채수빈은 프랑스 아웃도어 브랜드 「아이더」와 함께한 겨울 패딩 스타일링 화보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에서 채수빈은 벤치파카 스타일의 롱패딩부터 날씬한 핏의 슬림 롱패딩, 경쾌한 느낌의 숏패딩 등을 활용해 다채롭게 연출한 겨울 데일리룩을 뽐냈다. 

채수빈은 우아한 미니 드레스에 오버핏 스타일의 다운 재킷을 걸쳐 고혹적인 파티룩을 연출하는가 하면 버건디 컬러의 정장과 슬림한 롱패딩을 믹스 매치해 시크한 분위기를 발산했다. 

겨울 트래블룩과 애슬레저룩에는 롱패딩으로 마무리해 트렌디하면서 활동적인 느낌을 표현했고, 로맨틱한 데이트룩에는 여성스러운 원피스에 귀여운 숏패딩을 착용해 청초한 매력을 한껏 살렸다. 

화보 촬영 관계자에 따르면 채수빈은 드라마 촬영으로 바쁜 스케줄을 소화하는 와중에도 촬영 내내 밝은 표정과 즐거운 모습을 보여 현장 분위기를 편안하게 이끌었으며 패션 스타일링에 어울리는 시선과 포즈 및 분위기를 자유자재로 구사해 화보의 완성도를 크게 높였다는 후문이다. 

한편, 채수빈은 SBS 월화드라마 '여우각시별'에서 한여름 역을 연기하고 있다.

패션엔 이다흰 기자 
fashionn@fashionn.com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