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알려줌 ALZi Media

이 걸그룹의 신곡은 '예쁜 게 죄'다

[신곡 알려줌] 에이프릴 '예쁜 게 죄', 자이언티 '멋지게 인사하는 법', 정은지 '어떤가요'

8,65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덩실덩실
글 : 유재욱 에디터

1. 에이프릴 '예쁜 게 죄'
ㄴ 음원사이트 공개 : 10월 16일 화 18시
걸그룹 에이프릴(April/윤채경, 김채원, 이나은, 양예나, 레이첼, 이진솔)이 6번째 미니 앨범 'the Ruby'(더 루비)를 공개했다. 데뷔 이후 다채로운 콘셉트로 음악적 변신을 선보인 에이프릴은 이 앨범으로 사랑을 주제로 다양한 여성의 마음을 노래했다.

올해 초 발표한 'The Blue'(더 블루)의 연장 선상에 있는 앨범으로, 전작에서는 누군가의 행복이 되고 싶은 소망을 노래했다면, 이번 앨범은 루비의 '다홍색'과 같이 강렬하고 당당한 여성의 자신감을 표현했다.

출처에이프릴 사진 및 영상 ⓒ DSP미디어

타이틀곡 '예쁜 게 죄'는 시티팝 스타일의 경쾌한 트랙으로 에이프릴 멤버들의 상큼한 표현력과 가창력이 돋보이는 곡이다. '쿨-뷰티'라는 세계관을 지향하는 이 곡은 자신을 꽃에, 다가온 사람을 나비에 비유하며, 사랑 앞에 부끄러워하기보다는 오히려 빨리 다가오라 말하며, 당돌한 호기심과 자신감 있는 나르시시즘을 노래한다.

또한, 이번 앨범에는 사랑이 찾아온 설렘을 소녀들만의 감정으로 담아낸 가사에 바운스 있는 멜로디가 어우러진 'Oh-e-Oh', 동심을 간직한 소녀의 관점으로 바라보는 풋풋한 러브스토리 '이야기', 에이프릴만의 새로운 에너지 힐링송 'Love Clock'(러브 클락) 등이 포함됐다.

2. 자이언티 '멋지게 인사하는 법 (Feat. 슬기 of Red Velvet)'
ㄴ 음원사이트 공개 : 10월 15일 월 18시
자이언티가 새 EP 앨범 'ZZZ'를 발표했다. KBS 라디오 <이수지의 가요광장>에 출연한 자이언티는 "별다른 의미 없이 'ZZZ'라는 표현을 많이 쓰는데, 알파벳 글자 자체가 예뻐서 앨범 제목을 짓게 됐다"라는 이유를 밝히기도 했다.

출처자이언티 사진 및 영상 ⓒ 더블랙레이블

레드벨벳 멤버 슬기가 피처링에 참여한 이번 앨범의 타이틀곡 '멋지게 인사하는 법'에 대해 자이언티는 "명절에 개봉할 법한 잘 만든 로맨틱 코미디 같은 노래다"라며, "쉽게 볼 수 있는 영화 같은 노래를 만들고 싶었다"라고 밝혔다. 두 가수의 설렘 담긴 뮤직비디오도 인상적이다.

한편, 이번 앨범에는 "어감이 좋아 지은 제목"이라고 소개한 '아이돌'부터 연인 사이의 시시콜콜한 사랑 이야기 'My Luv'(마이 러브), 수록곡 중 자신과 가장 닮았다는 곡 '말라깽이 (feat. E SENS)', '잠꼬대'의 프리퀄 같은 곡 '어허', 오혁의 목소리가 떠올라 협업을 의뢰했다는 '잠꼬대 (feat. 오혁), 몇 달 전 받은 편지의 내용을 세상에 알리게 되어 미안한 마음이라는 '아무도 모르는 이야기' 등이 수록됐다. 소량 제작되는 피지컬 음반에는 이문세가 참여한 '눈'도 포함됐다.

3. 정은지 '어떤가요'
ㄴ 음원사이트 공개 : 10월 17일 수 18시
에이핑크 멤버 정은지가 1년 6개월 만에 세 번째 미니앨범 '혜화'를 선보인다. '혜화(暳花)'는 '별 반짝이는 꽃'이라는 뜻으로, 이제 막 꽃을 피우며 반짝이는 청춘들을 소중하게 지칭하는 말이자, 정은지가 삶에서 느꼈던 감정, 기억, 감성을 줄기로 삼아 '청춘'을 향한 메시지를 노래하는 시집과 같은 앨범이다. 이번 앨범에는 정은지가 전체 프로듀서로 참여했다.

타이틀곡 '어떤가요'는 가족을 떠나 살아가는 모든 사람에게 바치는 정은지의 노래로, 가족의 집을 떠나 홀로 생활하며 느끼는 정은지의 감정선에서 출발했으며, "나의 살던 곳, 그곳은 지금 어떤가요"라며 나지막이 묻는 노래로, 부모님을 향한 그리움을 표현했다.

출처정은지 사진 및 영상 ⓒ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가을의 정취를 담아낸 편안함과 수많은 사람 속에서 느끼는 외로움을 동시에 담아낸 가사에, 어쿠스틱 기타와 정은지의 목소리로만 완성되며, 좀 더 진정성 있게 모두를 위로한 곡이다.

그 외에 '혜화'라는 시집의 첫 장을 여는 곡 '별 반짝이는 꽃을 위해', 겨울이 지나고 봄이 온다는 위로의 가사를 담은 '계절이 바뀌듯', 언제쯤이면 내가 사는 이 상자를 깨고 나갈 수 있을까 하는 재미있는 내용을 담은 '상자', '신경 쓰여요', 'B', '김비서', '새벽' 등 총 8곡이 수록됐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