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주)스타영업

'쎈 언니' 제시의 극과 극 반전 매력

By. (주)스타영업 영업대리

1,77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해당 팬매거진은 카카오가 공식적으로 작성하고 발행한 콘텐츠 입니다."

안녕하세요! 카카오에서 공식 파견 나온 팬매거진 영업대리 이대리입니다.

하트넘기

언제 어디서나 걸크러쉬 매력을 뿜뿜하는 '쎈 언니' 제시!

저는 제시 하면 시크하고 카리스마 있는 모습이 먼저 생각납니다.

출처제시 인스타그램

진지하게 무대에 임하는 제시의 프로다운 모습에서는 특히나 카리스마가 넘치죠! 

무대 위의 제시가 이렇게 멋진 이유는 뚜렷한 각오와 목표를 가지고 있기 때문인데요.

항상 최고의 무대를 보여주는 것을 최우선으로 생각한다는 제시는, 여성 래퍼로서 한국을 대표하고 싶다고 합니다.

제시의 당당한 실력과 자신감이 엿보이죠?ㅎㅎ

할 말이 있으면 시원하게 하는 제시의 모습에서도 특유의 '쎈 언니' 매력을 볼 수 있는데요. 

제시는 지난해 9월 현아의 SNS에 악플을 남긴 사람에게 강력한 일침을 날려 화제가 됐었죠.

제시는 평소에도 누군가 자신을 욕하면 참지 않고 바로바로 대응한다고 합니다.

제시의 '돌직구'에 사이다를 마신듯한 시원함을 느낀 사람들은 저뿐만이 아닐 것 같네요!ㅎㅎ

평소 제시의 스타일에서도 느낄 수 있는 '쎈 언니' 매력!

출처제시 인스타그램

출처제시 인스타그램

출처제시 인스타그램

출처제시 인스타그램

가만히 서 있기만 해도 강렬한 카리스마가 뿜어져 나오죠? 

넘좋아눈물

그런데 이런 제시에게는 친근하고 따뜻한 매력도 있습니다. 

MBC '나혼자산다'에서 소소한 일상 모습을 공개한 제시!

그중에서도 제가 귀여움에 웃음을 참지 못했던 장면이 있었는데요.

바로 리모컨 건전지가 없어서 고군분투하는 제시의 모습이 나왔을 때였습니다.

리모컨을 팍팍 쳐서 건전지를 빼는 모습이 정말 친근하지 않나요?

저는 마치 우리 집 거실을 보고 있는듯한 착각이 들었답니다.ㅎㅎ

제시의 귀여운 모습은 이상형에 대해 이야기할 때에도 찾아볼 수 있었습니다. 

제시는 지난 2015년 MBC '라디오스타'에서 하정우가 이상형이라고 언급한 적이 있었는데요!

한 행사에서 실제로 하정우를 만났을 때 "같이 사진 하나만 찍어도 돼요?"라고 하며 매우 수줍어했다고 합니다.

제시는 사진 요청에 흔쾌히 응해준 하정우에 감동받았다면서 "되게 막 약간 쑥스러웠어요!"라고 말하기도 했는데요.

이상형 앞에서 무장 해제된 모습이 정말 귀엽지 않나요?ㅎㅎ

하트 세레나데

제시는 다정하고 따뜻한 마음을 갖고 있기도 합니다. 

제시는 Mnet '고등래퍼3'에서 멘토로 활약하고 있는데요!

제시는 참가자들에게 따뜻한 격려를 보내주는 다정한 멘토입니다.

자신감을 더 가지라고 하면서 직접 자세를 교정해주는 제시!

말로만 응원을 듣는 것보다 훨씬 더 큰 힘이 될 것 같죠?

또 참가자를 이렇게 따뜻하게 안아주기도 합니다.

저도 제시의 품에 한 번만 안겨보고 싶네요...

제시는 어린아이를 대할 때에도 스윗해집니다.

아이가 미소를 짓자 자신이 더 활짝 웃으며 볼을 살짝 두드리는 제시의 모습을 보세요.

너무 다정하지 않나요?ㅎㅎ

제시는 따뜻한 가족애도 가지고 있습니다. 

제시의 꿈은 가족들과 함께 따뜻한 곳에서 바닷가를 보면서 평범한 일상을 보내는 것이라고 하는데요.

KBS '언니들의 슬램덩크'에서 제시의 부모님이 깜짝 등장했을 때에는 가족들에 대한 반가움에 눈물을 왈칵 쏟기도 했습니다.

제시의 훈훈한 가족애에 저까지 마음이 따뜻해지네요!

부탁해요

제시의 극과 극을 오가는 반전 매력 어떠셨나요? 저는 영업 글을 쓰는 이 순간에도 재입덕하고 말았네요... 껄껄껄.


그럼 앞으로도 제시의 다양한 매력을 볼 수 있길 바라면서, 저 영업대리는 이만 물러납니다.


다음에 다시 만나요!! 

작성자 정보

(주)스타영업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