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파이베트

[특집①] 명품 브랜드, 어떻게 저렴하게 구매할까?

By. 파이베트 구민승기자

52,94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파이베트에서 특집으로 야심차게 준비한 코너!


요즘에 누가 제값을 주고 의류, 잡화들을 

사는 사람들이 어디 있을까...??

횃불

그래서 준비했다!


흔히 세일을 안한다고 생각을 하는 명품 브랜드를

저렴하게 사는 방법!


그리고 저렴하게 사더라도

현명한 소비를 할 수 있는 꿀Tip!까지~


지금부터 명품 브랜드 저렴하게 구매하러

가즈아~~!!

가자 얘들아

면세점 vs 인터넷 쇼핑몰 vs 명품 매장


일단 3곳 중에서 면세점과 명품 매장에서는

정품에 대한 걱정이 없는 대신, 인터넷 쇼핑몰은

정품에 대한 정보를 확인하는 것은 필수!


그렇다면 이제부터 본격적으로

어떻게 하면 명품 브랜드의 제품을 

싸게 살 수 있는 지 알아보자!

1. 인터넷 쇼핑몰을 꼼꼼하게 보자

정보 전달에 있어서 광고와 PPL이 아닌

기자의 수년 간의 인터넷 구매 노하우를 전달해드리는 것임으로 오해 없으시길 바라겠습니다!


독자 분들의 편의를 위해서 1가지 제품으로 

예시를 들면서 시작하겠습니다!

출처구찌 온라인 스토어 홈페이지 캡처

출처신라인터넷면세점 홈페이지 캡처

출처LF몰 홈페이지 캡처

최근 구찌의 대표적인 동물 컨셉의 디자인은

소비자들의 마음을 사로잡는데 충분했다!


전체적으로 비교를 위해서 1가지 디자인으로 

비교를 하고자 한다!


구찌의 'Le Marche Des Merveilles' 디자인 시계.

구찌의 공식 온라인 스토어에서 판매되는 가격은 

1,208,000원.


반면 신라 인터넷 면세점에서 판매되는 가격은

889달러(약95만원) 약 20% 할인


LF몰에서 판매되는 가격은

627,000원. 약 48% 할인

안줄거야

이 제품의 경우에는 나온지 조금 뒤기 때문에

비교적 저렴한 가격에 나온 모델이라고 할 수가 있다.


보통 면세점에서는 10~20%,

명품을 정식으로 판매하는 사이트들의 경우에는

모델에 따라 많게는 50%까지도 할인이 들어간다! 

사랑에 빠졌어
2. 명품 판매 홈페이지 속 할인이 진짜 할인률은 아닐 수 있다!

출처LF몰 홈페이지 캡처

출처보테가베네타 공식 홈페이지 캡처

남성 지갑 중에서도 단연 BEST 지갑으로 

손꼽히는 보테가베네타의 '인트레치아토 폴더 지갑'.


공식 홈페이지 내에서 정식 판매가는 64만원.

하지만 LF몰에서 판매하는 가격은 75->50만원 

33%할인된 가격에 판매하고 있다!


하지만 공식 홈페이지 속에서의 판매가격과 

LF몰 속에서 판매하는 가격은 다르다!


(하지만, 이것은 큰 문제는 아니지만, 소비자들이

조금 더 꼼꼼하다면 21%의 할인된 가격임을 알 수가 있다.

마치 마트에서는 아이스크림을 500원에 팔고, 동네 슈퍼에서는 800원에 판다. 그렇다고 동네 슈퍼가 동일한 제품을 비싸게 판다고 뭐라고 해서는 안되는 논리와 같다.)


3. 발품을 팔면 싸게 살 수 있어진 
명품 브랜드

이제는 소비자들의 경우에는 제값을 주고

웬만해서는 제품을 사는 경우는 드문 편이다!


특히 명품 브랜드들도 이제는 할인을 안할 수는 없게 됐다!

그렇기 때문에 원하는 제품이 있다면

'발품을 팔아보자!'


발품을 팔아보면 분명히 필자처럼

원하는 브랜드의 제품을 저렴한 가격에 

매할 수 있을 것이다!

입술츄

그렇지만 발품을 팔더라도

인터넷 면세점, 명품 브랜드 홈페이지 등을 

비교해가면서 할인률을 분석하자!


제대로된 할인률은

직접 공식 홈페이지 속에서 판매하는

가격과 비교해보면 좋을 것!

댄스댄스

그렇다면 올해 원하시는 명품 브랜드의 

제품이 있다면! 꼭 발품팔아서

득템하도록 하자!

반가워요

EDITOR l 구민승

byyym3608@naver.com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