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머니모니

모르면 손해 보는 '주택연금' 활용 일곱 가지 팁 🏡

[이투데이 머니모니] 주택연금이 달라졌다? 알아두면 좋은 7가지 활용 팁, 머니모니가 정리해봤습니다

2,85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가진 건 집 한 채뿐인데..."

하시는 분들,


꼭 알아두셔야 할 게 있어요❗


내 집을 담보로

다달이 생활비를 타 쓸 수 있는

주택연금의 가치가

높아지고 있기 때문인데요


머니모니가 이 주택연금,

알차게 활용하는 7가지 팁

준비해봤어요😎


주택연금이란?


우선 주택연금이란

정확히 무엇인지부터,

짚고 넘어가 볼게요


주택연금이란,

만 55세 이상 고령자가

집을 담보로 맡기고 자기 집에 살면서


매달 국가가 보증하는

연금을 받는 제도를 말해요

👇🏻

최근에는

이 주택연금 가입대상의

주택가격 상한이

공시가격 9억원 이하로 확대되어,


시가 12억~13억 원 주택과

주거용 오피스텔 보유자도

주택연금에 가입할 수 있게 되었어요


주택연금 활용,
7가지 꿀팁을 소개합니다


✔️첫째,

나에게 유리한 '지급 방식' 확인하기


주택연금 지급방식은

'종신지급방식'과, '확정기간방식'

두가지로 나뉘어요


국민연금 수령금액이 많지 않고

활용할 다른 자산이 없다면

'종신지급방식'이 유리해요


부부 모두 국민연금에 가입했고

퇴직연금 및 개인연금 등이

이미 준비되어 있다면

'확정기간방식'이 유리해요


✔️둘째,

언제 가입하면 좋을까?


집값 상승요인이 있다면

주택연금 가입을 늦추는 것이 유리!


반면, 집값 하락요인이 있다면

빠른 가입이 더 낫다는 사실


✔️셋째,

불가피한 사유로 실거주가 어렵다?


주택연금은 이용자가 1년 이상

담보주택에 거주하지 않으면

지급이 종료돼요


다만, 불가피한 사유가 있다면

계속 연금을 받을 수 있는데요


치료나 요양, 자녀의 봉양을 받기 위해

다른 주택에 머무는 것은

해당 사유로 인정된다네요


✔️넷째,

주택연금 이용 중 이사한다면?


담보 주택만 변경하면

주택연금을 계속 받을 수 있어요


다만,

이사하려는 주택의 가격 차이에 따라

월 지급금이 달라지거나

정산이 필요할 수도 있어요


✔️다섯째,

은퇴 초기에 많은 돈이 필요하다면?


주택연금 지급유형으로

'전후후박형'을 선택하면


10년간은 월 지금급을 많이 받고,


11년째부터 초반 월 지급금의

70%만 받을 수 있어요


✔️여섯째,

중도해지 시 유의사항은?


최근 수도권 집값이 크게 오르자

더 많은 연금을 받으려고

주택연금을 중도해지하는 경우가 있는데요


이럴경우에는 받은 연금액과 이자를 

한꺼번에 반환해야 할 뿐 아니라

주택가격의 1~1.5%인

보증료도 돌려받지 못해요


또한, 앞으로 3년간

주택연금 가입이 불가능하다는 점도

꼭 알아둬야 해요


✔️일곱째,

금리에 따른 영향은?


주택연금 가입 후

금리가 오른다고 해도

기존가입자 월 지급금은 변동 없이,


가입 당시 정해진 금액으로

평생을 보장받게 되어 있어요


다만, 주택연금은

일종의 주택담보대출이므로

금리가 낮을수록 가입자에게 유리해요


대출금리가 높으면

내야 할 이자가 많아지는데,

해당 이자는 가입자가 직접

현금으로 납부하는 것이 아니라


매달 주택연금 대출 잔액에

가산되는 구조라는 사실!

작성자 정보

머니모니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