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에스콰이어 코리아

‘부부의 세계’ 속 저택, 가구 이 정도였다고?

이태오가 사는 집은? 지선우 집에는 어떤 인테리어 소품들이 있을지 살펴봤다.

203,27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드라마 ‘부부의 세계’가 매회 최고 시청률을 찍을 만큼 인기가 높아지자 극중 인물들이 살고 있는 집, 인테리어를 궁금해하는 이들도 많아졌다. 이태오가 사는 집은? 지선우 집에는 어떤 인테리어 소품들이 있을지 살펴봤다.

여다경·이태오 부부의 새로운 저택은 어디?

JTBC 드라마 ‘부부의 세계’에서 외도로 인해 지선우(김희애 분)에게 처절한 이혼을 당하고 고산을 떠나야만 했던 이태오(박해준 분)는 여다경(한소희 분)과 결혼하고 고산으로 복귀한다. 이 부부가 돌아와서 가장 먼저 한 일은 2층 저택 파티였다. 자신들의 화려한 삶을 보여줌으로서 주변 사람들에게 (자신들의) 입지를 확고히 하기 위한 계략이었던 것이다. 화려한 파티를 연출했던 이 집의 실제 장소는 경기도 평택시에 위치한 렌탈 하우스 험프리스 랜딩이다.


주한 미군 평택 기지 ‘캠프 험프리스’의 이름을 본 따 만든 험프리스 랜딩은 모두 2층 단독주택 형태이고 총 17세대가 입주 가능하다. 미국의 라이프스타일에 맞춰 집을 설계했기 때문에 일명 ‘미국 주택’으로 불리기도 한다. 

글래머러스한 소재와 색감으로 꾸민 거실

여다경·이태오가 함께 사는 집에는 벨벳과 금속 소재의 가구들이 배치돼 있다. 참고로 공간 곳곳에 벨벳, 금속, 유리 등으로 만든 가구를 배치하면 각 소재들이 서로 빛을 반사시키기 때문에 집이 허전해 보이지 않는 장점이 있다. 

거실 한 가운데 자리한 벨벳 소파는 독일 디자인 가구 브랜드 까레(KARE)의 마이 디자이어(My Desire)라는 제품이다. 은빛이 감도는 카키 컬러로서 고급스럽다. 가격은 300만원대.

널찍한 크기의 커피 테이블도 까레의 쥬피터(Jupiter)란 제품이다. 굵기가 서로 다른 금빛 곡선과 직선이 어우러져 독특한 형태를 완성한 것이 특징이다. 테이블의 다리는 티타늄으로 코팅해 내구성을 높였는데 역시 까레의 제품이고 가격은 134만원.

새장을 연상시키는 골드 프레임이 인상적인 사이드 테이블 또한 까레의 와이어 브라스(Wire Brass) 제품으로, 크기가 다른 두 개가 한 세트로 구성된 제품이다. 상판이 거울로 마감돼 있어서 테이블에 오브제를 올려놓으면 좀 더 화려한 느낌을 더욱 연출할 수 있다. 가격은 한 세트에 35만원.

‘문의 폭주’라는 지선우의 거실 속 가구

지선우의 집 속에서 가장 많이 등장하는 곳은 거실이다. 여다경의 집과 달리 지선우의 집은 나무와 가죽처럼 차분하고 자연스러운 컬러와 소재를 주로 사용했고, 가구 역시 화려하지 않고 편안하고 실용적인 것으로 배치했다.  


거실에 놓인 4인용 소파는 국내 브랜드 에몬스(Emons)의 루치아노란 제품이다. 천연 가죽으로 만들어서 부드럽고, 헤드레스트는 각도 조절이 가능하기 때문에 실용적이다. 라이트 그레이, 그레이, 네이비, 누드, 브릭 브라운 등 총 5가지 색상으로 출시되었다. 가격은 483만원.

소파 앞에 놓인 나무 테이블 또한 에몬스 제품으로 이름은 휴고 티 테이블이다. 아카시아 원목을 활용해 헤링본 패턴으로 상판을 만들었고 다리는 브론즈 컬러로 브러싱 마감한 스틸 다리를 사용했다. 가격은 41만원.

독특한 디자인 소품의 지선우 부엌

지선우 집의 부엌에는 이탈리아 주방 브랜드 알레시(ALESSI) 제품이 곳곳에 놓여 있다. 트레이, 와인 오프너 등 오브제처럼 보이는 형태의 제품들이 부엌을 조금 더 고급스럽게 연출해준다. 

대리석 테이블 위에 놓인 트레이는 알레시의 라스탄자 시로코란 제품으로서 이탈리아 출신 마리오 트리마치 작가가 디자인했다. 마리오 트리마치는 디자인계에서 세계적으로 권위 있는 2014 아디 골드 컴퍼스 어워드(XXIV Compasso d'Oro ADI), 레드 닷 디자인 어워드(2015 Red Dot Design Award) 등 수많은 국제 디자인 어워드에서 수상한 유명한 디자이너다. 그는 기하학적이고 불규칙한 조형에서 균형미를 느낄 수 있는 디자인을 주로 하며, 일상 용품 디자인에 일탈을 더한다. 트레이 가격은 27만원.

그저 세워두는 것만으로 존재감을 드러내는 주시 살리프는 레몬, 자몽 같은 과일을 착즙할 때 사용하는 기구다. 세계적으로 유명한 프랑스 출신 필립 스탁 작가가 디자인했다. 레스토랑에서 오징어 요리를 먹다가 얻은 아이디어로 디자인했다는 이 제품은 필립 스탁의 대표작으로서 1990년대를 대표하는 디자인 아이콘으로 꼽힌다. 가격은 17만원.

김은정 에디터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