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얼리어답터

바닥 감지 기능・디스플레이로 무장한 다이슨 V11

이번에도 혁신 소리를 들을 수 있을지?

1,16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다이슨이 새로운 무선청소기 V11을 발표했다. 바닥 자동 감지 시스템, 디스플레이를 달고 나온 게 인상적이다.

V11에는 DLS(Dynamic Load Sensor)라는 기술이 적용됐다. 브러시 움직임을 통해 바닥을 감지하는 기술이다. ‘자동 모드’로 사용하면 마룻바닥, 카펫 등 바닥에 따라 모터 속도를 스스로 조절하면서 좀 더 지능적으로 청소한다. 자동 모드 외에 부스트 모드와 배터리 소모량을 줄이는 에코 모드도 사용할 수 있다.

V11 상단부에는 디스플레이가 달렸다. 실행 중인 모드, 배터리 잔량, 필터 교체 시기 등을 확인할 수 있다. 자동 모드에서는 배터리 잔량이 파란색으로, 부스트 모드에선 빨간색으로, 에코 모드에서는 녹색으로 표시된다. 남은 사용 시간도 확인할 수 있다.

성능도 향상됐다. 다이슨에 따르면 V10보다 20% 더 강한 흡입력을 보여준다고 한다. 배터리 사용 시간 향상은 크게 이뤄지지 않았다. 최대 1시간으로 전작과 같다. 디자인에서는 큰 변화가 없다. 전작의 모습을 고스란히 계승했으며, 높이 약 260㎜, 길이 약 1,280㎜, 너비 약 250㎜로 크기도 비슷하다. 무게는 약 3㎏으로 전작보다 조금 무겁다.

V11은 두 가지 버전으로 출시된다. 디스플레이를 품은 토크 드라이브(Torque Drive)와 디스플레이가 없는 애니멀(Animal) 버전이다. 가격은 각각 699.99달러(약 79만원), 599.99달러(약 67만원)다. 국내 가격이 어떻게 책정될지는 미지수다. 다이슨의 새로운 청소기는 곧 국내에서도 만나볼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