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얼리어답터

닌텐도에게 보내는 세가의 답장

25,96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얼마 전, 꼭 사야만 하는 게임기인 닌텐도 NES 클래식 에디션을 소개해드렸던 적이 있는데요. 이번에는 세가가 마치 답장을 하듯이 새로운 구형(?) 모델을 선보였습니다.

메가 드라이브 클래식(Sega Mega Drive Classic)입니다. 세계 최초의 16비트 게임기로, 뛰어난 성능 덕분에 소닉 더 헷지혹 등의 액티브한 액션 게임으로 유명했던 게임기죠. 예전 그 게임팩을 그대로 끼워서도 즐길 수 있고, 80개의 고전 게임을 내장하고 있기도 합니다. 소닉 더 헷지혹은 물론이고 골든 액스, 모탈 컴뱃 시리즈, 코믹스 존… 아련한 그 시절의 오락을 떠올리니 굉장히 반갑네요. 게임 수는 닌텐도 NES 클래식 에디션보다 훨씬 더 많습니다.


화면은 TV에 연결해 출력하고, 컨트롤러 2개가 기본으로 포함되어 있으며 이는 무선으로도 연결이 가능합니다. 친구와의 한판 승부가 벌써부터 기대되네요. 무선이니 더 격렬하게 즐길 수 있겠죠?

그리고 또 한 가지, 휴대하며 즐길 수 있는 메가 드라이브 포터블 버전도 있습니다. 내장된 게임 80가지와 가격은 위의 콘솔과 똑같고요. 큰 부담은 없으니 2가지를 다 사도 되겠군요. 3.2인치 크기의 컬러 LCD 화면과 내장형 배터리에, 추가 게임을 즐길 수 있도록 SD카드 슬롯도 탑재되어 있습니다.

그러고 보니 세가의 간판 캐릭터라고 할 수 있는 바람돌이 소닉이 세상에 나온지 벌써 25주년이 되었군요. 사실 메가 드라이브의 2가지 모델이 이렇게 다시 세상에 선보이는 것은 그 때문입니다. 옛 추억을 떠올릴 수 있는 이벤트가 많아지는 것 같아 행복하네요.


메가 드라이브 클래식의 두 가지 게임기는 현재 해외 사이트에서 각각 49.99파운드(약 7만4천원)씩에 예약 접수를 받고 있으며 올해 10월 중에 정식으로 출시될 예정입니다.


 


참고 링크 : Gizmag, Funstock Retro




-에디터 코멘트-

화면을 확 쓸어버렸던 황금도끼의 용 필살기... 생각나네요.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