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 서비스 미제공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드링킷

위스키 입문자들 필독! 위스키 꿀조합 추천 3

드링킷=조윤정 에디터

5,980 읽음
댓글 서비스 미제공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도수가 높은 만큼 강렬한 쓴맛이 느껴지는 위스키는 맥주, 소주에 비해 대중적이지 않죠. 애주가라고 자부하는 에디터 역시 위스키의 강렬한 맛은 쉽게 받아들일 수 없었을정도니까요. 스무 살에 처음 접한 소주 같은 느낌이랄까. 가격도 가격이지만, 맛 또한 친근하지 않은 위스키. 그래서 동경이 대상이 되기도 했죠.

출처영화 '더 킹' 스틸컷

제가 원한 건 이런 느낌이거든요

으른의 술 위스키에 도전하고 싶다면, 도수가 낮은 위스키부터 만나봐요. 거기에 위스키 입문자들을 위한 꿀조합을 가져왔으니, 차근차근 위스키 진정한 맛에 빠져볼까요?

도수가 낮은 위스키를 찾다가 손에 넣은 '더블유 허니'. (다른 위스키로 해도 무관) 32도 정도로 다른 위스키와 비교하면 10도 정도는 낮아 부담스럽지 않아요. 자, 이제 위스키 마셔볼까요?

위스키를 부은 아포가토

위스키로 만드는 아포가토라니, 커피와 흑맥주에 이어 위스키까지! 위스키 아포가토는 '잭다니엘 허니'로 만드는 것이 가장 유명해요. '허니'가 들어간 위스키이기에 설레는 마음으로 바닐라 아이스크림을 준비했어요. 은은하게 풍기는 꿀의 향과 달콤하고 부드러운 바닐라 아이스크림이 잘 어울리네요.



하지만 위스키의 도수는 강력하므로 '위스키'에 'o'자도 모르는 도전자라면, 바닐라 아이스크림이 아주 많이 준비하길 바랄게요! 추가로 초콜릿을 살짝 얹어 먹는다면 더 달콤한 맛을 즐길 수 있답니다.


토닉워터로 달콤한 위스키

토닉워터는 보통 소주나 보드카와 섞어 마시는 경우가 많은데, 위스키와도 잘 어울렸어요. 강력한 도수가 중화되기 때문일까? 거부감 없이 마실 수 있었죠. 하지만 뒷맛에 위스키의 쓴맛이 조금 올라오니 비율을 잘 맞춰보길. 에디터의 입맛으론 300mL 컵 기준 소주잔으로 한 컵 정도가 적당했어요. (기호에 따라 다름) 



그 이상으로 넣으니 토닉워터의 단맛과 위스키의 쓴맛이 충돌해 이도 저도 아닌 느낌. 위스키 본연의 향이 있으므로 토닉워터는 향이 없는 것을 추천해요.

흑맥주에 위스키로 풍미 더하기

가장 놀라운 변신을 보여줬던 조합. 처음에는 "흑맥주도 쓴데 위스키를 부어도 될까?"라고 생각했지만, 흑맥주의 고소한 향이 위스키와 잘 어울렸어요.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한 배우 이규형이 '위스키 맛이 나는 흑맥주를 좋아한다'고 했는데, 흑맥주와 위스키 궁합은 아주 좋았어요. 위스키의 부담스러운 쓴맛은 버리고 흑맥주에 위스키의 풍미만을 더한 느낌이랄까?



다른 조합이 단맛으로 위스키의 독한 맛을 눌렀다면, 흑맥주와의 만남은 오히려 위스키 본연의 맛을 살리면서도 도수와 맛을 부드럽게 만든 것! 입문자들도 쉽게 마실 수 있겠어요.

 [ 총평 ]


소주의 쓴맛도 못 견디는 사람이라면, 아이스크림이나 토닉워터처럼 단맛으로 시작하는 조합을 추천할게요. 다만, 흑맥주를 좋아하거나 달콤한 맛을 그다지 좋아하지 않는다면, 흑맥주 조합이 좋겠어요. 흑맥주도 익숙해졌다면 이후에는 탄산수로, 그리고 마지막엔 얼음과 위스키만 즐길 수 있는 날이 올 거예요.



사진=서정준 객원기자

▼ 술이 세면, 간 건강도 타고난다? ▼

간 건강과 주량의 상관관계!

드링킷 뉴스레터 구독하기

드링킷과 인☆ 친구하기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