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드링킷

주말에 보기 좋은 서바이벌 영화 추천!

액선 + 감동 = 서바이벌 영화죠!

78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오늘도 사회적 거리두기에 동참하기 위해 침대에 뿌리를 내린 게 아닌가, 싶을 정도로 열정적으로 누워있을 사람 나야 나. 하지만 아무런 약속 없는 주말은 그다지 기쁘지 않다. 답답함과 지루함, 환장의 콜라보랄까요…. 

노노해

그래서 오늘은 “내 주말 어디 갔어!”를 외치게 할 시간 순삭 서바이벌 영화 4편을 엄선해봤어요!.

1
헝거게임 (판엠의 불꽃, 캣칭파이어, 모킹제이, 더 파이널)

출처'헝거게임 : 더 파이널' 스틸컷

서바이벌 영화는 탈출 혹은 억압하는 사회적 구조에 대한 저항을 그려낸다는 점에서 가슴 벅찬 감동과 해방감을 더 느끼게 되는 것 같아요. 서바이벌 작품을 대표하는 영화 첫 번째는 <헝거게임>.


총 4편의 시리즈 영화로, 다시는 없을 여전사 캐릭터를 만들어냈다는 평가를 받기도 해요. ‘헝거게임 같은 영화’가 연관검색어에 뜰 정도로 영화계의 새로운 지평을 연 작품이라고 할 수 있죠.

출처'헝거게임 : 더 파이널' 스틸컷

특히 주인공 캣니스가 활을 쏘는 액션 장면은 가슴이 두근두근...! 1편 개봉 이후 미국의 여성 청소년이 양궁을 배우는 비율이 폭발적으로 늘어났을 정도. 부조리한 정치 세력에 맞서 싸우며 역경을 헤쳐나가는 주인공 캣니스를 응원하는 자신을 발견할 수 있을 거예요!

2
메이즈러너 (메이즈러너, 스코치 트라이얼, 데스 큐어)

출처'메이즈러너' 스틸컷

<메이즈러너>는 기억이 삭제된 채, 거대한 미로에 갇혀버린 사람들의 탈출을 그린 영화. 매일 밤 정체불명의 존재에게서 도망쳐야 하는데, 미로를 조작하는 누군가가 분명 있는 상황이라니. 살아 움직이는 미로를 뚫고 탈출하기 위해 뛰고, 또 뛰어야 하는 인물들을 보며 같이 가슴 졸이게 될 거에요, 심장이 쫄깃! 

출처'메이즈러너' 스틸컷

특히 ‘민호’라는 한국인 캐릭터가 리더로 등장하며 멋진 모습을 보여준답니다. 너무 집중해서 순간순간 노트북 화면에 비친 내 얼굴에 놀랄지도 모르니 주의! (맞아요, 제 경험. ..)


3
다이버전트 (다이버전트, 인서전트, 얼리전트)

출처'다이버전트' 스틸컷

전쟁과 자연재해로 인해 멸망 직전의 지구에서 사람들은 철저히 통제된 세상에서 살게 되고 있어요. 사람은 가족, 친구의 개념이 사라지고 사회의 부속품으로서의 가치로만 존재해요. 감각 통제 시스템으로 감정마저 억압받는데, <다이버전트>는 이러한 시스템의 통제를 벗어난 소녀를 중심으로 일어나는 혁명에 대한 이야기.

출처'다이버전트' 스틸컷

거대한 정치 세력의 압박과 거대한 음모에 맞서 싸우는 인물들. 우리는 이러한 현실을 영화에 대입하며 보게 될지도 몰라요. (술을 쾅 내려놓으며, 비장하게) “그들은 질서와 복종을, 나는 자유와 혼돈을 택했다!”


4
설국열차

출처'설국열차' 스틸컷

영화 <기생충>으로 유명한 봉준호 감독의 할리우드 진출작. 기상 이변으로 빙하기를 맞은 지구에서, 모든 생명체는 오직 끝없이 달리는 기차 안에서만 살아갈 수 있다는 설정.


기차 안의 세계라는 특이한 설정 덕분에 많은 볼거리가 존재하며, 특히나 기차 안의 철저한 계급사회를 통해, 보이지 않는 사회의 계급을 역설하기도 해요. '평등이란 무엇인가?’에 대한 질문을 던지는 영화라고도 할 수 있겠어요.


출처'설국열차' 스틸컷

할리우드 스타들과 한국 배우들의 연기를 한 스크린에서 볼 수 있다는 점이 특별해요. 서바이벌 영화로 이번 주말은 꽈-악 차게 보낼 수 있지 않을까요? 


홈술에 가슴 두근거리는 영화는 필.수.준.비.물!

▼ 파이터 본능 뿜뿜! ▼
이런 액션 영화는 어때요?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