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canⓓ

정용진이 스벅 신상 중 대놓고 찍었다는 5,900원 메뉴

캔디=장예원 에디터

61,16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확신의 뉴드링크, 스벅 핑크 용과 레모네이드-

다들 돌아온 슈크림라떼에 열광하고 있는 지금,
홀로 고고히 핑크빛 자태를 뽐내고 있는 음료가 있었으니...
신세계 정용진 부회장이  인스타에 올릴 정도로
확신의 PICK이라는 신메뉴.
정용진 부회장 인증후 인기가 더 뛰었다다는데!

우리에게는 아직 익숙지 않은 열대 과일인

용과가 스타벅스의 신메뉴로 재탄생했다고 해요!

봄내음이 물씬 풍기는

핑크빛 상큼함을 만나러 스타벅스로 후비GO~

-핑크 용과 레모네이드

T:5,900원 G:6,400원 V:6,900원


카메라를 들이댈 수밖에 없는 비주얼이죠?

용과의 껍질 색을 그대로 재현한 핑크핑크한 색감은

'나 상큼해요'를 뿜뿜! 드러내고 있어요.

개인적으로는 스벅의 음료 비주얼 중에서

TOP 3에는 거뜬히 들어갈 것 같아요.


참고로 이 음료는 카페인 free라서

어른들도 아이들도 모두 가볍게 즐길 수 있어요!

알로에 젤리가 있다고 들었는데...

막상 열어보니 얼음 밖에 보이지 않아서 당황ㅎ

다음부터는 얼음을 적게 넣어달라고 해야겠어요.


색감이 강렬해서 향도 강할 줄 알았는데 NO NO!

달달한 향이 아~주 은은하게 올라와요.

그때 저 밑에서 손을 흔드는 말랑한 무언가?

숟가락으로 GET 해보았는데, 정체는 바로 알로에 젤리!

알로에 젤리가 아예 없는 게 아니라

바닥에 촤악 가라앉아 있었네요. 왜 반갑지?ㅎㅎ


편의점의 코코팜처럼 탱탱한 젤리는 아니지만

적당히 말랑말랑한 식감이

음료의 포인트를 제대로 살려줘요.

생각보다 젤리가 많이 있어서 만족쓰~

용과의 과육 안에는 씨가 많이 들어있다는 거 알고 계셨나요?

용과를 하나 갈아 넣은 듯 바닥에 깔려있는 용과 씨!

그러니까 음료를 제대로 즐기려면 

많이 저어서 먹어야 된다는 것,

우리 서로 잊지 말아요~

용과는 원래 밍밍한 맛이 매력이랍니다!

그래서 그런지 찐~한 색감에 비해

용과 맛의 존재감은 미미해요.

그냥 달달한 과일 음료수를 먹는 느낌?


레모네이드라고 해서 마냥 신맛만 느껴질 줄 알았는데

적당히 새콤달콤하고 탄산도 그렇게 많지 않아서

아침에 먹기 부담스럽지 않고 좋았어요.

굳이 호불호를 따지자면, 호?

카페인이 없어서 비건도 섭취 가능하고

또 호불호도 없는 맛이라 많은 사람들이 찾을 것 같아요.

과일 음료 좋아하는 캔디도 물론 재구매의사 있음!


특히

나는 너~무 달달한 음료 말고 새콤달콤한 음료를 찾는다.

음료는 마시고 싶은데 카페인은 부담이 된다.

이런 사람들에게 추천드립니다!


그런데 요거요거~ 스벅의 초콜릿 케이크랑 같이 먹으면 완전

환상 궁합일 것 같은데요? 다음에 도전!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