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canⓓ

찾는 사람은 많은데 2호점 밖에 없다는 '그' 가게 정체

캔디=황소희 에디터

155,60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새우튀김에서 빛이 나요, 에비카츠 탐광-

핫한 곳만 찾아다니는 캔디.
오늘은 연남동 제일 핫플인 탐광 털고 왔어요ㅎ
오픈 시간에 거의 맞춰서 도착했는데 조금만 늦었으면 자리 없을 뻔.
인기 맛집 인정이다bb

-에비카츠 탐광

-서울 마포구 연남로 6 1층

-매일 11:30~22:00 Break time 15:00~17:00


뉴 에비카츠동(13,000원)

제일 유명한 메뉴로 주문ㅎ

딱 받자마자 감탄 나오는 비주얼.

SNS로만 봤었는데 실물 영접이라니~

계란은 금방이라도 흘러내릴 것 같아요.

겉면은 완전 몽글몽글 그 자체.

안 먹어봐도 느껴지는 촉촉함!

요 메뉴의 핵심, 새우튀김.

생각보다 도톰한 튀김옷 사이로 새우가 알알이 박혀있어요~

한 입씩 먹을 때마다 새우가 톡톡 터짐.

그냥 먹으면 아쉽잖아요. 

같이 나온 타르타르 소스에도 찍!먹! 

어쩔 수 없이 튀김은 느끼하니까 물리기 마련이잖아요. 

근데 소스 하나면 충분히 계속 흡입 가능.

여기 새우튀김 추가요~

제일 존재감 낭낭한 계란 이불 슬쩍~

바로 밥이 등장할 줄 알았는데 돈가스가 옹기종기 들어있어요.

이런 거 숨겨놓으면 반칙!

한 입 크기로 잘 썰려진 돈가스.

튀김옷은 얇고 고기는 두툼sss~

밥 안에는 양파 절임도 같이 들어있더라구요.
적당히 간도 맞춰주는 센스★
돈가스+양파+밥 3박자가 지대로 들어맞는다~

왜 인기 맛집인지 납득이 가는 맛.

살짝 아쉬운 건 생각보다 계란이 너무 많이 익은듯한 느낌이에요.

더 몽글몽글했다면 좋았을 텐데ㅠ

그래도 이 집 새우튀김은 진짜 찐 JMT.

무한 흡입 가능할 듯.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