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canⓓ

'가성비' 타이틀 뺏길까 불안했던 이마트의 신상 가격

캔디=황소희 에디터

147,41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1개 1,100원꼴이라는 티라미수+크림빵-


요즘 어느 빵집보다 제일 핫한 곳!

바로 이마트예요.

종목 바꿀 기세로 신상 빵들을 계속 뿜어내고 있는 중.


그래서 캔디도 신상 만나러 다녀왔어요.

빵집 말고 이마트로!

이마트 베이커리 코너에 딱 차지하고 있는 빵.

티라미수 크림빵(4,480원 / 4개입)


이름만 들어도 맛있을 것 같은 조합이잖아요.

티라미수와 빵이라니.

비주얼도 일단 합격!


주요 성분은 다음과 같아요.

-밀(미국산)

-마가린(말레이시아산)

-우유(국산)

-계란(국산)

-식물성 크림

얼른 하나 꺼내볼까요.

본격 비교 시간!


지름은 9cm로 캔디 손바닥이랑 거의 동일한 사이즈.

간식으로 딱 적당할 듯한 크기!

겉에는 카스테라 가루들이 잔뜩 뿌려져 있더라고요.

살짝 들었을 뿐인데 후두두둑 떨어지는 가루들.

요 빵을 먹기 위해선 그릇 필수!


색만 봤을 땐 초코맛이 찐할 줄 알았는데요.

그냥 빵가루예요.

머쓱ㅎ

아직 빵을 가르지도 않았는데 이미 크림 탈출 직전ㅋㅋ

얼마나 많이 들었으면 이렇게 뿜어져 나오는지!


벌써 기대 잔뜩 품었다구요.

단면을 기대하며 반으로 뚝!

하얀 크림이 서서히 모습을 드러내는 중★

딱 보자마자 느낀 건 크림이 엄청 많은 건 아니에요.

그래도 빵 반, 크림 반 적당히 조화로운 느낌.


이 정도면 만족 만족~

크림만 쏙 빼먹어 봤어요.

사르르 녹는다기보단 미끈미끈한 재질.

입에서 느끼하게 남아있는 맛.


차라리 아예 달았으면 괜찮았을 텐데요.

단 맛도 적어서 더 니글니글한 느낌이에요.

빵은 생각보다 촉촉하더라구요?

크림에서 기대치 떨어진 다음이라 그럴 수도 있는데요ㅎ

은근 쫄깃한 맛도 있어요.

식빵에서 장점만 닮은 듯한 빵.

근데 티라미수는 어디 있죠?

어디서도 찾아볼 수 없는 티라미수 맛.

위에 뿌려진 가루들도 아니고ㅠㅠ


그냥 크림빵 맛이에요.

그 이상 이하도 아닌 다 아는 무난한 맛.


티라미수 특유의 쌉쌀한 커피맛은 왜 안나냐구요!

그래도 마지막 희망.

냉동실에 얼려봤어요.


크림이 얼어서 아이스크림처럼 변하길 기대했는데요.

빵만 딱딱해질 뿐 크림에서 드라마틱한 변화는 Nope!


얼려먹는 건 하지 않기로 해요.

비주얼만 보고 너무 큰 기대를 한 걸까요?

그래서인지 실망도 컸어요.


빵집보다 퀄리티가 떨어질 수밖에 없는 건 사실.

그래도 빵을 1개당 1,120원에 먹을 수 있다는 점은 최고예요.


하지만 재구매 의사는 없답니다.

그냥 티라미수를 사 먹는 게 훨씬 나을 듯!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