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canⓓ

뚜레쥬르가 100만 판매 노리고 칼갈았다는 신상빵

캔디=김지윤 에디터

626,15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뚜쥬표 크림 대잔치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보드라우면서도 입안 가득 풍성하게 퍼지는 풍미.

오늘의 주인공은 빵 of 빵! 크림빵이에요.


뚜레쥬르에서 최근비슷한 듯 다른,

2개의 크림빵을 출시했다는 소식에 캔디 출동!

크림빵 파티로 GOGO~

신상 빵 대열에 자리잡은 크림빵♥


메로나와 손잡고 만들었다는 메로나 크림빵도 핫하죠?

여기에 클래식한 맛을 살린 우유크림빵도 놓칠 수 없죠.

몽땅 가져와부렸어요.

1. 사르르 우유크림빵(2,300원)


패키지부터 귀요움이 사르르 묻어있어요.

종이로 한겹 포장되어 있답니다.

후다닥 꺼내보니 크기는 미니미한 편이에요.

캔디 손바닥과 거의 동일한 사이즈!

크림빵의 생명은 크림 아니겠어요?

빵 속에 크림이 아주 넉넉하게 들어있어요!


크림 자체는 이름 그대로 '사르르' 매우 부드러워요.

우유맛은 생각보다 진하지 않은 편이에요.

시원하게 먹으면 더 맛있는 크림빵!

반드시 냉장보관이라 했지만...★

캔디는 냉동보관을 해봅니다.


냉동실 2시간 후 아이스크림ver 변신 완료!

식감은 단단한 아이스크림보다는 사르르 크림에 가까워요~

2. 빵 속에 메로나(2,300원)


또 다른 크림빵 메로나를 만나볼까요?

사르르 우유크림빵과 마찬가지로 종이에 포장됨ㅎ

메로나 크림이라니...벌써부터 설레...♥

사르르 우유크림과 다른 점!

바로 크림빵에 아이스크림 막대가 끼어있다는 거~


BUT 아쉬운 것들도 있어요.

①막대가 넘나 짧다는 점

②막대가 크림빵 안에서 마구 움직인다는 점

사르르 우유크림빵의 경우,

말랑말랑한 가벼운 느낌의 크림이었는데요.


빵 속에 메로나는 커스타드 느낌이 나는

쫀득쫀득한 크림에 가까워요.


메로나 아이스림과 같은 연두색 크림을 기대했지만,

살짝 푸른빛이 도는 정도.


한입 먹자 메로나향과 맛이 훅 올라와서 만족★

평범한 우유크림빵이 지루해질 때,

달콤하게 즐겨보면 좋을 것 같아요.

3. 매콤달콤소시지(2,800원)


크림 대잔치에 갑자기 웬 불청객(?)이냐구요.

크림만 사먹으면 뭔가 아쉽잖아요.

느끼함을 싸~악 잡아줄 매콤소시지빵도 준비했어요.

물론 요 아이도 신상입니다!

길이만 한뼘을 자랑하는 매콤달콤소시지빵.


겨자와 잘게 잘라진 할라피뇨,

여기에 머스타드소스와 구운 체다치즈가 더해져

완벽한 조화를 뽐내요.


씨가 오독오독 터지는 식감잼도 경험 가능ㅎ

입안에서 톡톡 터지는 탱글한 소시지는 또 어떻구요!

워낙 재료가 많아 짭짭한 편.

그만큼 풍미가 좋아요.

할라피뇨가 꽤 매운 편이라 느끼함도 해결☆


소시지빵이라고는 믿기지 않는 고퀄.

입안에 우걱우걱 넣기 보다는,

고상하게 썰고 싶어지는 그런 맛이에요! (ㅋㅋ)

먹다 보니 어느새 빵 3개를 클리어한 캔디.


아가입맛부터 으른입맛까지

호불호 없기로 유명한 크림빵과 소시지빵!

익숙한 맛을 뚜쥬만의 색깔로 만든 점이 GOOD~


뚜쥬가 차리고 캔디가 숟가락 올린 빵파티에

♥여러분을 초대해요♥

디스패치가 만드는 트렌드채널, 캔디
Let's Play with canⓓ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