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canⓓ

이세상 비주얼이 아니라고 난리난 더벤티음료 실물 영접함

94,50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이 세상 비주얼이 아니다", "블링블링 음료 끝판왕" 

수식어 잔뜩 붙여진 화제의 음료.

화려한 비주얼을 자랑하는 ‘더벤티 크레이지’를 캔디가 직접 맛보고 왔습니다.

어디서요? ‘숙대점’ 더벤티에 방문했는데요.


포스터부터 시선을 사로잡습니다. 크레이지 시리즈는 피스타 버전과 초코 버전 2가지인데요.


가격은 6,900원.. 음료 치고 꽤 비싼편.

온라인에서 유명한 피스타 버전을 픽해 리뷰해보겠습니다.

캔디가 주문할 때도 크레이지 시리즈 주문한 이들이 여럿 있었는데요.


크레이지 피스타를 주문하면 키오스크에 양해 문구까지 뜬답니다.

20분 넘게 기다린 끝에 영접한 파ㅋ워ㅋ영ㅋ롱ㅋ 크레이지 피스타.


(음료 사면 포크도 주십니다)

헉 놀람

제품샷과 똑같이 나왔는데요. 싱크로율 100%입니다. 

알록달록 붙여 있는 시리얼도 인상적이네요.


무게도 꽤 나갑니다. 이제 확대시켜 천천히 살펴보겠습니다.

먼저 산처럼 쌓여있는 생크림이 압권입니다. 

사이사이엔 초콜릿과 캔디 토핑이 마구 뿌려져있는데요.

생크림 먼저 한포크~ 달달하고 부드럽게 넘어갑니다.


뒤로는 인어 꼬리 초콜릿, 연유 뿌린 와플, 마시멜로우가 박혀 있었습니다.

먼저 와플을 픽~ 밀가루 맛이 강했습니다. 

약간 눅눅한 게 단점(?) 하지만 연유 덕에 달달하게 먹었죠.

먹기 아까워서 한참을 고민하다... 

인어 꼬리 모양 초콜릿도 깨물었습니다.

(고퀄리티!!!!)

음료는요? 세상 청량하고 상쾌했습니다. 아몬드칩도 중간 중간 씹혔죠.


역대급 신메뉴를 맛보고 싶으면 지금 바로 더벤티 ‘숙대점’과 ‘경성대부경대점’으로 달려가보세요.

디스패치가 만드는 라이프 스타일
Let's Play with canⓓ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