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canⓓ

대만 타이거슈가 '흑설탕 밀크티' 줄서서 먹어봄

오픈 첫날 방문한 후기

27,45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대만 여행가면 꼭!

먹어야 하는 리스트에 들어가는

타이거슈가.


흑설탕 버블 밀크티로

아주 유우-명한데요.

강결합

국내 1호점이 홍대에
상륙했다고 합니다. 그래서...

공식 오픈 당일 
바로 찾아가 봤습니다.

두둥.. 어느정도 예상은 했는데

일찍오길 잘했네요 ㄷㄷ

그렇다고 합니다!

이제 주문을 할 차례입니다.

크게 흑설탕 버블 밀크티 / 티 라떼

/ 오리지널 티로 나뉘는데요.


밀크티가 시그니쳐이기 때문에

고민없이 골랐어요.


흑설탕 보바+쩐주 밀크티 with크림 4,900

흑설탕 보바+쩐주 밀크티 4,900


주문번호를 안내받고 잠시 후

등장한 2가지 메뉴!


정말 호랑이 무늬같죠?

흑설탕 시럽이 멋있게 뿌려져 있어요.


2가지 다른 메뉴지만

육안으로 큰 차이는 없네요

보바는 기본 펄 사이즈

쩐주는 작은 사이즈로 보시면 됩니다.


잠깐! 

캔디는 보바+쩐주가 섞인

메뉴를 골랐지만

보바만 들어간 음료 혹은

쩐주만 음료도 주문이 가능해요~

15회 흔들어 주시면

맛있게 드실 수 있답니다.

(열심히 실천해본다)

"흑설탕이 들어갔으니 진한 단맛일거다!"

라는 예상을 뒤엎는...


달달~한 정도의

부드러운 맛입니다.


궁금해
보바+쩐주는 흑설탕에 4시간 동안
절여진다는데 쫀득하니 
식감이 만족스러웠구요.

특히 흑설탕은 대만에서
공수해 오는 것이라고...

아주 특별한 맛은 아니지만

가끔은 생각날 만한 맛!이네요.


그래도 흑설탕+밀크티의 조합은

찬성입니다.


(캔디의 주관적인 의견일 수 있습니다)

디스패치가 만드는 라이프 스타일
Let's Play with canⓓ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