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데일리푸드

교토 여행 필수 코스! 말차 덕후가 추천하는 말차 맛집

교토 여행 필수 코스! 말차 덕후가 추천하는 말차 맛집

5,24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진정한 말차의 성지, 교토 말차 맛집

교토의 길거리를 걷다 보면 저마다 한 손에 말차 디저트를 들고 다니는 모습을 자주 볼 수 있다. 바로 교토가 말차로 유명하기 때문이다. 말차는 쪄낸 찻잎을 그늘에서 말린 후, 맷돌에 곱게 갈아 분말 형태로 물에 타먹는 차를 말한다. 거품에 따라 차 맛과 향이 달라진다. 교토는 일본의 대표적 녹차 지배지로 이를 활용해 만든 다양한 음식을 만나볼 수 있다. 특히 진정한 말차 동네라 불리는 우지마을은 입구에서부터 풍기는 쌉싸름한 말차의 향이 관광객들의 발길을 이끈다. 오늘은 말차 덕후라면 꼭 가야 하는 교토 말차 맛집을 모두 모아봤다. 

특선 말차 파르페 (사료츠지리)

특선 츠치리 파르페 1,383円


​기온시조역에 위치한 기온츠지리(사료츠지리)는 말차를 테마로 한 다양한 말차디저트를 선보인다. 가게 안으로 들어가면 말차전문점답게 말차 특유의 쌉싸름한 풍미가 가득하며, 한쪽 면을 가득 메운 차선(말차 거품을 낼 때 사용 도구)으로 꾸며진 인테리어가 말차 맛집다운 포스를 자랑한다. 자리를 앉으면 먼저 따뜻한 말차를 제공한다. 티백 차와 달리 진하고 깊은 맛으로, 직원이 돌아다니면서 계속 리필해준다. 이곳은 시그니처 메뉴인 말차 파르페는 들어가는 재료 구성에 따라 종류가 다양하다. 가장 인기가 좋은 특선 츠치리는 파르페 안에는 말차 크림, 말차 카스테라, 말차 푸딩, 말차 양갱 등이 가득 들어있어 진한 말차의 풍미를 느낄 수 있다. 얼음도 말차얼음으로 녹아도 진한 말차의 맛과 향이 유지된다. 이외에 말차 빙수, 말차와 당고 등 다양한 디저트를 선보이며, 말차 파르페에 들어가는 말차음식과 더불어 다양한 말차제품을 구매할 수 있다. 

말차 와라비 모찌 (교하야시야)

사진 : classes

말차 와라비 모찌 1,050円


​일본에서 여름철에 즐겨 먹는 전통 디저트 '와라비 모찌'는 고사리 전분으로 만든 투명한 떡으로, 도토리묵처럼 탱글탱글하게 생겼으며 쫀득하게 늘어나는 식감이 매력적인 디저트다. 쫀득한 당고와 달콤한 팥앙금이 더해져 맛의 풍미를 더욱 높여준다. 가격이 다소 비싼 편이지만, 테이블마다 주문할 만큼 교하야시야의 대표적인 메뉴 중 하나다. 

말차 팬케이크 (우메조노)

사진 : 타베로그(食べログ)

말차 팬케이크 단품 930円ㅣ말차 팬케이크 드링크 세트 1,330円


교토 카라스마역 도보 6분 거리에 위치한 우메조노는 빙수 모양이 그려진 천을 찾으면 쉽게 발견할 수 있다. 외관은 일본 전통 가옥 느낌, 내부는 화이트톤으로 미니멀한 인테리어와 아늑한 분위기의 정원이 있는 것이 특징이다. 1층 카페, 2층 갤러리로 운영하고 있으며, 테이블은 5~6개로 아담한 편. 이 집의 인기 메뉴는 말차를 넣어 만든 말차 팬케이크. 꽤 두툼하게 구운 말차팬케이크 2개를 내어주며, 그 위에 브라운슈가+버터와 팥앙금을 함께 올려준다. 또 다른 말차메뉴로 말차 빙수도 인기가 좋으며, 말차양갱은 단품 또는 말차 티와 함게 세트로도 즐길 수 있다. 영업시간은 11시부터 19시로 비교적 일찍 문을 닫기 때문에 참고하자. 

말차 젤리 (나카무라 토키치)

​ⓒ Daily, Instagram ID @__ji__hee

말차 젤리 901円


교토 내에서도 말차가 유명한 지역으로 손꼽히는 우지에 위치한 니카무라 토키치. 교토 JR우지역에서 5분 거리에 자리해 비교적 쉽게 찾을 수 있다. 이곳은 1854년 처음 만들어진 이래로 차를 만들던 공장을 그대로 살려 운영하고 있어, 역사와 전통을 고스란히 담고 있어 일본 중요 문화적 경관으로 지정된 바 있다. 다양한 말차제품을 파는 상점을 지나면 안쪽에 나카무라토키치 카페가 위치해있다. 메뉴는 녹차를 기본으로 스위츠, 녹차 소바, 녹차 우동 등을 선보이는데, 이곳 본점에서만 맛볼 수 있는 생차 젤리는 꼭 먹어야 하는 메뉴다. 말차와 초지차 2종류로, 큼지막한 대나무 통에 젤리와 당고, 팥앙금, 말차 아이스크림이 함께 나온다. 탱글탱글하니 부드러운 식감을 자랑하는 생차 젤리는 나카무라토키치만의 노하우로 만들어 그 어느 곳에서도 맛볼 수 없는 식감과 맛을 자랑한다. 

말차 소바 (나카무라 토키치)

​ⓒ Daily, Instagram ID @__ji__hee

말차 소바 770円ㅣ말차 우동 820円


말차를 테마로 다양한 음식을 선보이는 나카무라 토키치는 디저트뿐만 아니라 식사 메뉴 역시 말차를 사용한다. 반죽에 말차를 넣어 녹색을 띠는 말차소바가 대표 메뉴. 달짝지근한 쯔유에 소바를 살짝 담가 먹으면 짭조름하니 쌉싸름한 말차의 향이 어우러져 이색적인 맛을 느낄 수 있다. 말차 우동 역시 우동면이 녹색이다. 특별한 맛은 아니지만, 말차로 유명한 우지마을에 방문했다면 꼭 맛봐야 할 메뉴다. 

말차라떼(요지야 카페)

ⓒ Daily, Instagram ID @kim_jinsoo_

그린 티 카푸치노 670円


교토카페를 검색하면 가장 많은 해시태그를 자랑하는 '요시야 카페'. 한국 관광객들 사시에서 교토 여행 시 꼭 가봐야 하는 카페 중 하나로, 여러 군데 지점이 있어서 교토 내에서 쉽게 발견할 수 있다. 그중에서도 요지야 은각사점은 예쁜 정원 일본 전통 가옥으로 이루어져 일본 특유의 고즈넉한 분위기를 느낄 수 있다. 이곳에서 가장 유명한 음료는 그린 티 카푸치노로, 말차가루를 사용해 이곳의 트레이드 마크인 새침한 표정의 요지야 캐릭터를 표현한 것이 특징. 카페 내부에는 요지야 캐릭터가 들어간 과자와 디자인 소품을 판매하고 있어 기념품으로 구매하기 좋다. 

말차크로와상(GOCHIO CAFE)

ⓒ Daily, Instagram ID @bsh.n.dalhae

말차 크로와상 500円ㅣ말차 에스프레소 650円


말차 덕후라면 꼭 먹어야 하는 메뉴 '말차 크로와상'. 우지바시 거리에 위치한 고치오 카페의 대표적인 메뉴로, 부드러운 크로와상 사이에 말차 초콜릿을 샌드해주는 것이 특징. 크기에 비해 가격은 조금 비싼 편이지만, 한 입 베어 무는 순간 부드럽게 녹는 말차 초콜릿과 고소한 크로와상이 최상의 어울림을 자랑한다. 이외에 말차를 테마로 다양한 음료를 선보이는데, 말차라떼를 시작으로 말차 에스프레소, 말차주스 심지어 말차 맥주까지 즐길 수 있다.

최근 인기 동영상 보기

작성자 정보

데일리푸드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