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미친야구

'공식 경기 160km/h' 제 2의 오타니로 불리는 일본 고교 괴물 투수.jpgif

92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일본 오후나토 고교 3학년 투수 사사키 로키(佐々木 朗希). 비공식 구속 163km/h를 던져 '제2의 오타니' 주목받고 있는 괴물 투수로

출처일본 야구 대표팀 홈페이지

여름 고시엔대회 예선전에서 공식전 최고 구속 타이 기록인 160km/h를 던져 오타니와 어깨를 나란히 한 사사키

출처OSEN

그것도 경기 초반이 아닌 8회에 기록한 구속. 이날 무려 12회 연장까지 완투, 21탈삼진을 기록했지만 194구를 던져 혹사 논란

출처Youtube 'hitt1209'

게다가 단 이틀 휴식 후 130구 완봉승까지;;

출처OSEN

완봉승을 거둔 경기에서 최고 구속은 157km/h

출처nicovideo.jp

이틀 연속 등판까지는 차마 무리였던 사사키의 팀은 결국 고시엔 예선 탈락했다는 새드 엔딩

출처OSEN

작성자 정보

미친야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