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전원주택라이프

우리 집을 맛있게 만드는 위생 공간/세탁실 공간 레시피

16,69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공간에 가구와 조명, 창을 갖춰야 비로소 거실이 되고 주방이 되며 침실이 된다. 이렇게 용도에 맞게 구성한 공간을 한데 모아 연결한 게 주택이다. 수많은 요소의 집합체인 주택을 하나의 음식으로 본다면 각 실을 형성하는 것은 식재료이며, 공간을 꾸미고 기능을 더하는 요소는 감칠맛을 내는 조미료다. 지역과 환경 그리고 집 안의 고유 레시피에 따라 다양한 맛과 향을 내는 음식처럼, 주택도 각 실을 구성하는 요소들의 크기와 배치, 조화에 따라 화려하거나 단정하게, 경쾌하거나 아늑한 공간으로 꾸밀 수 있다. ‘우리 집을 맛있게 만들 수 있는 레시피’는 앞으로 우리가 머물고 생활하는 공간을 어떻게 자신의 입맛에 맞게 구성하고 꾸밀 수 있는지 다양한 방법을 제시한다.

윤현규 실장

사진 및 자료 ㈜하우징팩토리 1670-6840

www.housingfactory.co.kr 

하루의 시작과 끝을 함께하는 위생 공간은 무엇보다 편안하게 만드는 게 중요하다. 변기와 휴지걸이 위치, 세면대 종류, 샤워 공간의 욕조 유무에 따른 동선을 계획해 배치해야 한다. 이러한 위생 공간은 집 전체 분위기와 다르게 재미난 공간으로도 꾸밀 수 있다. 세탁실이 따로 없는 예전 건물을 보면 보통 욕실이나 발코니에 세탁기를 배치했다. 하지만, 이젠 세탁기는 별도의 공간을 차지하는 것은 물론 편리한 동선도 계획해 편의성까지 고려한다. 이번 호엔 위생 공간에 배치할 기구와 세탁실을 어떻게 계획하면 좋은지 여러 사례를 통해 하나씩 짚어보았다.

화장실이 편해야 하루가 편안하다

위생 공간을 조립하자

위생 공간은 화장실 또는 욕실을 일컫는다. 우리는 이 공간에 양변기, 세면대, 욕조 또는 샤워기가 다 함께 있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그러나 외국 문화의 영향으로 화장실과 탈의실, 욕실을 분리한 사례도 늘고 있다. 위생 공간을 건식으로 계획하는 것도 이젠 생소하지 않다. 이처럼 사용자에 따라 다양한 모습으로 변하는 위생 공간을 어떻게 구성하는 게 좋을까? 먼저, 내게 필요한 위생기구(양변기, 세면대, 샤워기, 욕조)를 박스에 넣어 이리저리 붙여보자. 크기와 목적에 맞게 배치하다 보면 우리 가족에게 딱 맞는 위생 공간을 디자인할 수 있다.

세면실 또는 탈의실은 공간과 공간 사이의 중재자

욕실은 뽀송뽀송하게, 환기는 중요!

각 공간을 하나씩 맞춰가면서 우리 집에 가장 알맞은 공간으로 조립해보자

※ 배리어 프리barrier free: 고령자나 장애인들도 살기 좋은 사회를 만들기 위해 물리적, 제도적 장벽을 허물자는 운동

세탁기를 외로운 곳에 두지 말아요!

예전엔 세탁기를 화장실에 넣기도 했다. 지금도 발코니나 베란다에 덩그러니 세탁기를 설치한 주택도 많다. 단층 주택과 비슷한 성격인 아파트나 빌라 같은 주거 형태라면 발코니에 세탁기를 둬도 크게 불편하지 않겠지만, 2층 주택에선 빨래를 가지고 오르내려야 하기 때문에 불편하다. 그래서 2층 주택은 집 안의 동선을 줄이는 방법을 고민해봐야 한다. 세탁실을 별도로 만들어 부부 침실과 같은 층에 배치하면 적어도 한 번은 덜 움직인다. 빨래가 나오는 공간이 2층이고 1층에 세탁기를 두고 싶다면, 리넨 슈트linen chute와 같이 빨래를 1층으로 던질 수 있는 수직 구멍을 만들어 가사에 의한 스트레스를 줄일 수 있다. 또한, 요즘 건조기도 잘 나와 설계 때부터 건조기 공간을 마련해야 입주했을 때 우리가 원하는 세탁실 공간을 완성할 수 있다.

더부살이하는 세탁기는 이제 그만! 당당한 주인으로 만들자


작성자 정보

전원주택라이프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