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씨제스

요즘 스타병 걸린 꽃중년 배우

박성웅의 '맨투맨' 그리고 '석조저택 살인사건'

20,59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2017년 현재부터 1948년 과거까지


시공간을 초월한 마성의 매력남

배우 박성웅

그의 매력 탐구 시간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먼저 JTBC에서 인기리에 방영중인


금토드라마 '맨투맨' 속


'여운광'으로 분한 모습인데요!

초특급 한류스타!


'여운광'


얄밉지만 결코 미워할 수 없는

치명적인 매력의 소유자이죠!

우쭐!

극 중 히어로 영화의

아시아계 악당 '다크데스'로  캐스팅돼

할리우드로 진출한 배드가이 한류스타입니다


어마어마 하다잉

실상은...


종로의 '종로커피'만 마신다는

까칠 대마왕이었으니...

그런 그앞에

'김설우' 고스트 요원 아니

'보디가드'가 등장합니다.

그를 못마땅해 한 운광은

매니저 도하와 함께

설우를 쫓아낼 음모를 꾸미는데요.

그러나,

우리의 운광은 고단수로

맞대응 하는 설우에

당해내지 못했답니다

이렇게 운광의 손을 잡고

꽉 막힌 도로를 달리며

지하철 출근도 마다하지 않구요


캬~ 이런 브로맨스 대환영이구요

지하철에서 시민들로 둘러싸이며

 폭발적인 인기 실감!


포털사이트 검색어 1위에 등극까지

화제 만발!

기부니가 너무너무 좋았던 우리의 톱스타

운광은 설우에게

'김가~드'라는 애칭까지 붙여줬답니다

명장명 of 명장면


치느님을 숭배하는 운광이 설우에게


"한입만..."


슈렉 고양이를 연상케하는

귀여운 표정으로

여럿 웃음짓게 했다죠~


운광이 위험에 처한 순간

김가드가 제 한 몸 희생해

운광을 구해냈습니다

남부러울 것 없어 보이는

운광에게도 약점이 있었는데요.


송. 미. 은

엑스 애인이자, 현 모승재 부인

과거 운광이 큰 사고로 병실에 

누워있어야만 했던 날


미은이 운광 곁을 떠나 

모승재와 결혼 발표를 했다는 넘나 슬픈 사연


또르르...

또, 자신의 소속사 대주주가

미은이라는 걸 알게된 운광이

자기 인생에서 그만 빠져달라며

폭발하고 말았습니다


무셩...


늦었어

미션을 마친 고스트 요원 설우는

돌연 운광에게 '사직서'를 내고 떠났는데요

이에 우리의 운광이

섭섭함+서운함

을 한 껏 드러냈습니다


"힝!"


핱....웅요미ㅠㅠㅠㅠㅠ

삐침

어김없이 기상시간에 잠투정을 부리던 운광은

다시돌아온 김가드의 목소리에

벌떡! 일어나 반가움을 표했지요

그.러.나

도하와 설우의

미묘한 관계가 형성되고...


이를 놓치지 않는 눈치빠른 운광!

정색

운광은 자신이 믿는 두사람

설우와 도하의 러브라인을

응원하는데요


“김가드가 내 브라더 되기 훨씬 전부터

차실장은 내 여동생이었어. 

혹시라도 차실장한테 실수하면 죽는다”


이런 오빠 또 없습니다!!!


설우와 도하의 열애 소식을 들은 운광,


"행복해라. 내 동생"


이렇게 달달한 오빠라니

하... 도하가 느므느므 부럽다아


매주 금, 토 밤 11시

JTBC '맨투맨'

여운광 매력에 푸욱 빠질시간!

놓치지 마세요~

이어서 1948년 해방 직후 경성을 배경으로한

영화 '석조저택 살인사건' 입니다

박성웅은 유죄를 입증하려는 

검사 '송태석'으로 분했는데요

정의로운 검사로 

긴.장.감 담당!

사체가 사라진 살인사건의 

유력한 용의자 ‘남도진’을 기소하기 위해 

사건의 정황을 근거로 

남도진의 변호사 ‘윤영환’과 

치열한 법정 공방을 펼쳤습니다.

특히, 최대한의 증거와 날카로운 증인 심문을 통해

첨예한 대립구도를 형성했는데요

또, 용의자를 취조하고 압박하는데 있어서,

밀고 당기는 신경전을 벌이며 

기승전결을 살려냈답니다

카리스마로 첨예한 법정 공방씬을 완성시키며

완벽한 법조인으로 활약한 박성웅의 모습!

지금 바로 극장에서 확인해주세욧!!

작성자 정보

씨제스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