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씨네플레이

실루엣만으로도 알아보는 '나쁜 공직자' 전문 배우

씨네플레이 성찬얼 기자

6,88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출처<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포스터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를 보면, 얼굴이 제대로 나오지 않는데도 특유의 말투와 실루엣으로 '앗 저 배우'하고 알아본 배우가 있다.

출처<오피스>

홍원찬 감독의 전작 <오피스>(위의 작품)의 인연으로 이번 영화까지 출연한 최병모 배우. 그는 인천에 온 인남(황정민)에게 영주(최희서)의 시신을 확인시켜주는 경찰로 나온다. 

<비밀의 숲>
현재페이지1/총페이지2

배역이 경찰이라 그런지 문득 조만간 시즌 2로 돌아올 <비밀의 숲>에서 그가 용산경찰서장 김우균으로 출연한 것까지 떠올랐다.

출처<감기>

사실 최병모 특유의 삐딱한 공직자 이미지는 <감기> 최동치 의원에서 시작됐다.

출처<감기>

처음으로 영화에서 비중 있는 배역으로 출연했는데, 김성수 감독이 이 캐릭터는 최병모가 했으면 좋겠다고 적극 추천했다고.

<아수라>
현재페이지1/총페이지2

김성수 감독은 차기작 <아수라>에서도 최병모 배우를 박성배 시장(황정민)의 뒷덜미를 잡으려는 오검사로 캐스팅했고, 그래서 최병모는 김성수 감독을 '은인'이라고 자주 언급하기도.

이런 공직자 이미지 외에도 상상초월 변신을 보여준 작품도 있는데 <허스토리>의 아들 준모나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 최선장이 바로 그런 역할이다.


<허스토리>(왼쪽),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
현재페이지1/총페이지2

출처<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

특히 최선장 역은 출연을 논의하면서 의상과 분장을 받았는데, 최병모 본인도 재밌을 것 같아서 선택한 역할이라고.

출처<또 오해영>

출처<우리가 만난 기적>

드라마는 <또 오해영> 순택이나 <우리가 만난 기적> 딱풀이 같은 순한맛 캐릭터도 적지 않다.



출처<용팔이>

물론 <용팔이> 비서실장을 연기해 '배신의 아이콘'으로 드라마에 발을 들였던바,

<부암동 복수자들>
현재페이지1/총페이지2

앞서 언급한 김우균이나 <부암동 복수자들> 이병수, <악의 꽃> 도민석 등 매운맛 캐릭터도 여전한 편이다.

(가면 안썼는데 마이클 마이어스의 닮은꼴 등극)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