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리틀스타

히터 바람에도 끄떡 없는 마스크팩 BEST 4

히터 바람을 이기는 마스크팩, 어떤 제품일까요?

43,59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겨울은 춥고 건조해서 피부가 

평소보다 민감해지는 계절인데요.


혹독한 계절에 필요한 보습템을

신체 부위별로 소개할게요!

겨울에는 실내에 들어서면

따뜻한 온기에 기분이 좋다가도,

히터 바람에 피부 걱정이 되곤 해요.


얼굴로 직접 바람을 맞기 때문에

더 신경쓰게 되는데요.


히터 바람에 끄떡 없을 정도로

촉촉함을 유지시켜주는 마스크팩을

한자리에 모아봤습니다.

1일 1팩이라는 말이 생겼을 정도로

대세 보습템이 된 마스크팩!


주제가 히터 바람 방어이니만큼

유명 마스크팩 4개 제품을 직접

히터 바람에 노출시켜보았습니다.

네.. 물론 실내에서 히터 때문에

마스크팩을 하고 있는 경우는 없죠.


하지만 직접적인 실험을 통해서

보다 쉽게 보습력을 전달하기 위해

동원한 방법이니 양해 부탁드립니다.!

조건 1. 희망온도 30도의 히터 바람

조건 2. 30분 동안 방치한 마스크팩

조건 3. 팩마다 2분의 시간차로 세팅, 측정


※ 해당 실험은 리틀스타의 주관적인

판단 하에 진행된 것으로 신빙성 또는

과학성을 증명할 수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히터에 그대로 노출된 마스크팩,

과연 어떤 변화가 있었을까요?


2겹으로 겹친 키친타올에 대고

각각의 마스크팩에 남은 수분을

확인해봤습니다.

이미 해외에서도 너무 유명한

메디힐의 NMF 아쿠아링 앰플 입니다.


가운데 부분을 제외하고 테두리 부분에서

아직 수분감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시트 자체도 만져봤을 때

촉촉한 느낌이 남아 있었어요.

드럭스토어의 인기 브랜드인

Dr. J의 워터젯 수딩하이드라 솔루션.


테두리 부분의 일부를 제외하고는

수분이 거의 남아있지 않았습니다.


시트를 만져봤을 때도

조금 메마른 느낌이었습니다.

새롭게 출시된 더마플라츠의

프로뮨 퍼스트밸런싱.


가운데 부분을 제외하고는

전체적으로 촉촉한 느낌입니다.


마스크팩은 롱런하는 제품보다는

새로운 강자의 등장을 많이 보는 거 같아요.

대만 여행에서 꼭 사온다는

필수 뷰티템 마이 뷰티 다이어리의

흑진주 마스크 입니다.


가운데 부분과 더불어 군데군데

수분감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마스크팩은 흡수가 잘 되는지도 중요해요.


아무리 좋은 성분이 함유되어 있어도

얼굴에서 겉돌기만 하면 소용이 없으니까요!


그래서 각각의 팩에 남은 에센스를

손등에 흡수시켜 보았습니다.

우리 몸에서 만들어지는 것과 같은

천연보습인자(N.M.F.)를 함유했다는

메디힐 NMF 아쿠아링 앰플.


제형이 쫀쫀해서인지 다 흡수되기까지

시간이 비교적 많이 소요됐습니다.


완전히 흡수된 이후에도

조금 끈적이는 느낌이었어요.

수분 흡수에 효과적인 섬유로 만든 시트와

촉촉한 알로에베라 추출물을 사용했다는

Dr.J 워터젯 수딩하이드라 솔루션.


메디힐 NMF 아쿠아링 앰플에 비해

흡수가 빠르고 끈적임이 거의 없었습니다.

20대 여성의 피부에서 발견되는 유산균을

피부로 직접 흡수할 수 있게 만들었다는

더마플라츠 프로뮨 퍼스트밸런싱.


에센스가 유일하게 불투명한 색이었는데요.


Dr.J 워터젯 수딩하이드라 솔루션과

흡수되는 시간과 끈적이는 정도가 비슷했어요.

흑진주와 깊은 바다의 해조 추출물을

함유한 마이뷰티 다이어리 흑진주.


흡수가 빠르고 끈적임도 없었습니다.


하지만 얼굴에 붙였을 때 에센스가

흐를 정도로 제형이 묽었습니다.


얼굴에 붙이는 간단한 방법으로

겨울철 보습력을 높일 수 있는

마스크팩 제품들!


오늘부터 1일 1팩으로 히터 바람

철벽 방어해보는 건 어떠세요? :>

리틀스타 전문 에디터 유다운

컨텐츠 제안 및 제보 contents@little-stars.kr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