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셀럽스픽

대세는 롱! 셀럽들이 사랑하는 롱 아우터는?♥

더 길어진 아우터로 패션감각을 뽐내봐!

95,88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출처윤승아 인스타그램

찬 바람이 불기 시작했다. 절로 옷깃을 여미게 되는 계절. 트렌디한 아우터로 패셔너블한 룩을 연출해보는 것은 어떨까. 2017 FW시즌 아우터의 트렌드는 다양하고 과감해진 소재와 과장된 길이감이다. 17FW 파리 컬렉션에서 처음으로 여성복을 함께 선보인 준지(Juun.J)의 아우터에서도 맥시마이즈된 길이의 코트가 메인 아이템이었다. 다양한 소재를 활용한 디자인으로 눈길을 끈다. 

출처준지

출처발렌시아가, 로켓런치

스트리트 패션의 새로운 트렌드를 만들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닌 디자이너 뎀나 바잘리아(Demna Gvasalia) 가 이끄는 발렌시아가(Balenciaga)의 2017 FW컬렉션 아우터 역시 오버사이즈 핏과 함께 맥시한 길이감을 자랑한다. 두툼한 두께감이 느껴지는 다운점퍼에 퀼팅라인을 넣지 않아 캐주얼하면서도 포멀한 느낌을 내는 패딩코트가 인상적이다. 우리나라, 서울패션위크에서도 롱 아우터는 빛을 발했다. 로켓런치의 롱 패딩은 과감한 소재사용으로 엣지있는 룩을 완성했다.

패션 아이템은 늘 자신의 체형과 키를 고려해 선택하기 마련이지만 오버사이즈 핏에 누구에게나 맥시한 기장이 트렌드인 지금, 이쯤되면 런웨이 속 모델들이 꼭 기준일 필요는 없다. 지금부터 셀럽들이 일상 속에서 착용한 롱 아우터 룩을 살펴보고 과감하게 도전해보자! 

오랜만에 공식석상에서 얼굴을 보인 배우 김유정은 베이지 컬러의 롱 코트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화이트 레터링 포인트 블라우스에 긴 기장감의 코트와 브라운 톤의 호보백을 매치해 가을 분위기를 물씬 풍겼다. 한층 더 성숙해진 모습이다.

출처손담비 인스타그램

방송인 손담비는 데님과 퍼가 믹스매치된 오버사이즈 롱코트로 패션감각을 뽐냈다. 평소에도 패션뷰티에 관심이 많은 스타 중 한 명으로 유니크한 아이템을 즐겨 착용하는 손담비답게 블랙 앤 화이트 룩에 무심한 듯 툭 걸친 데님 코트가 멋스럽다. 실버 컬러가 들어간 운동화와 매치한 것도 센스있다.

출처선미 인스타그램

최근 스트리트 패션이 유행하면서 긴 기장감의 패딩, 구스다운 등의 기능성 스포츠웨어, 아웃도어도 패셔너블한 아이템으로 자리를 잡았다. 독특한 안무와 함께 인기를 끌었던 노래 '가시나'로 돌아온 가수 선미 역시 일상 속 롱 패딩 패션으로 팬들의 관심을 모았다. 선미는 강렬한 빨간색 롱패딩에 스포츠웨어 크롭톱과 레깅스, 거기에 블랙 컬러워 워커를 더해 패션을 완성했다.


출처다이나핏

덕분에 연예인들의 겨울철 촬영막간용 필수 아이템이었던 롱패딩은 패션아이템으로 올 겨울 다양한 브랜드에서 만나볼 수 있다. 세븐틴의 버논 역시 얼마 전 한 아웃도어 브랜드 화보에서 화이트 컬러의 롱 패딩을 선택했다. 올 가을, 겨울 아우터 고민이라면 트렌디한 롱 아이템을 선택해보는 것은 어떨까.


글=패셔나이져

halee@celpick.com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