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보드나라

혜성처럼 등장한 게이밍 CPU, AMD 라이젠 5 3500X

AMD 라이젠 5 3500X vs 인텔 코어 i5-9500F 게이밍 성능은?

2,62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PC시장 중 소비자로 하여금 가장 민감하게 작용하는 부분이 가성비, 그리고 제품 간의 실제 성능 차이는 얼마나 되는지가 대표적이라고 생각된다. 이런 가성비와 성능을 고로 갖춘 PC는 통상 게이밍 용도로 맞춘 게이밍 PC에 많이 사용된다.

현재 가성비를 중점으로한 게이밍 PC에 들어가는 제품은 통상 경쟁사의 메인스트림, 보급형급의 성격을 갖고 있는 i5-9400F와 9500F가 그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었다. AMD에서는 이런 경쟁사의 가성비 게이밍 CPU의 자리를 직접 겨냥하여 새로운 모델을 국내 시장에 출시했다.

바로 이번에 살펴볼 라이젠 R5 3500X다.

AMD R5 3500X는 어떤 모델이며 왜 i5 9400F, 9500F를 겨냥하였다는 표현을 사용한건지 실제 성능과 함께 한번 알아보도록 하자.

혜성같이 등장한 3500X의 출시, 그 배경은?

라이젠 R5 3500X은 어떻게 보면 CPU 시장에 조금만 관심이 있다고 한다면 추측으로 어렵지않게 당연히 출시됐어야 할 모델이다.하지만 초기에 공개된 라이젠 라인업에선 제품의 행방이 묘연했다.

시간이 흘러 추후에 출시한다는 정보가 사실로 확인되었으나 중국 OEM 채널로만 공급된다는 소식이 들려 많은 게이머들, PC 조립을 준비하고 있던 소비자들이 아쉬워한바 있다.

하지만 AMD가 본사와의 어떠한 조율이 있었는지에 대해서 확인할 길은 없으나 확실한 것은 불과 몇일만에 국내 출시 예정이 없던 3500X가 국내에 정식으로 출시한다는 발표와 함께 실제 소비시장에서 구입할 수 있다는 것이다.

중국 OEM으로만 들어갈 예정이었던 R5 3500X는 6코어 6스레드 즉 경쟁사 i5 9600과 같은격의 제품이다. 조금 더 정확히 짚어보자면 가격대가 차이가 나는 만큼 i5- 9500F와 같은 포지션에 위치해 있다고 보는게 맞다.

라인업 분류를 위해 잠깐 정리를 해보자면 R5 3600은 6코어 12스레드로 SMT가 적용된 모델이고. R5 3500X는 6코어 6스레드로 SMT가 빠진 제품이다. 3500X가 국내 출시 미정이었다가 자시 출시된 만큼 해당 CPU 출시 배경을 추측해보자면 다음과 같다.

경쟁사 측이 9400F와 9500F로 아무래도 그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던만큼 두 제품이 갖고있던 가성비 CPU, PC시장을 직접 겨냥하기 위해 나온 제품으로 추측된다.

참고로 제품 구매시 멀티팩으로 구매할 경우 쿨러도 동봉되어 지급이 된다. 지급되는 AMD 번들 쿨러는 레이스 스텔스 기본 쿨러가 기본적으로 같이 지급되니 참고하길 바란다.

R5 3500X는 앞서 언급했듯 6코어 6스레드며, 3.6GHz 베이스 클럭에 최대 4.1GHz 부스트 클럭에 SMT가 적용되진 않았다. L3 캐시의 경우 기존 모델들과 동일한 32MB의 L3 캐시 메모리 그리고 65W TDP를 갖고 출시되었다. 인텔과의 차이점이라면 공식 메모리 속도 규격을 3,200을 지원한다는 점이다.

이어서 이번 기사에서 살펴볼 3500X의 비교군은 앞서 살펴본 i5 9500F로 스펙은 다음과 같다.

6코어 6스레드 베이스 클럭 3GHz에 최대 터보 부스트 4.4(멀티 코어시 4.1GHz)로 동작하며 L3 9MB캐시에 TDP는 동일한 65W로 설계되었고. 공식 메모리 클럭은 2,666MHz다.

어찌 되었건 3500X는 앞서 언급했던 게이밍 PC, 가성비 PC에 들어가는 CPU중 i5 9400F와 9500F를 직접 겨냥한 제품으로 실제 성능적인 차이와 소비자들이 볼 메리트는 무엇이 있는지 한번 확인해보자.

FHD 해상도 기반 실제 게이밍 성능은?

게이밍 벤치마크전 3D Mark를 통해 두 그래픽카드 간의 성능 차이는 어떨지 살펴보자 먼저 테스트에 들어가기에 앞서 인텔과 AMD사의 공정한 테스트를 위해 모든 설정이며 전원 관리 옵션만 고성능으로 그 외는 기본 설정에 그래픽카드는 라데온 RX5700에 메모리 동작 클럭은 2,666MHz으로 진행했다.

다만 AMD의 경우 공식 지원 정규 클럭이 3,200MHz(CL16-18-18)인 만큼 X.M.P를 적용하여 테스트 자료를 추가했으니 참고하여 봐주길 바란다.

먼저 파이어 스트라이크의 경우 기본적인 성능이 어떻게 이루어지는지 참고하기위해 또 기본적인 게이밍 성능 테스트가 들어가는 만큼 기본 베이스로 진행했다.

파이어 스트라이크의 경우 기본 디폴트(순정) 값에선 9500F가 토탈 스코어상 소폭 우위를 차지했으며 그래픽스코어상의 점수차이는 거의 없었다. 하지만 램 클럭을 3,200MHz까지 올렸을 때에는 라이젠 R5 3500X이 토탈 스코어에서 좀 더 좋은 퍼포먼스를 보여줬다.

이를 통해 짐작할 수 있는 것은 순정 상태일때에는 대부분의 게이밍 환경에 두 제품간의 큰 차이는 없으며 메모리 클럭을 3,200MHz로 적용했을 시엔 라이젠 R5 3500X이 조금 더 우수한 모습을 보여줄 것으로 보인다.

여러가지 게이밍 벤치마크들이 있겠지만 지면상 생략하고 별도의 게임들을 추려서 살펴보고자 한다.

테스트 진행에 앞서 게이밍 그래픽 옵션은 매우 높음을 기준으로 하였고 별도의 CPU 오버클럭은 없이 전원 설정의 고성능을 기준으로. 메모리 부분은 동일한 2,666MHz 클럭으로 셋팅하여 진행한 결과값이다.

토탈워의 경우 인텔 i5-9400F가 소폭 약세를 보였으며 애쉬스 오브 더 싱귤레이터에선 조금 우수한 결과를 보여주었다. 스트레인지 브리게이드에선 라이젠 R5 3500X가 조금 더 성능상 좋은 모습을 보여주었으며 디비전 2의 경우엔 동일한 90FPS란 결과값을 얻을 수 있었다.

물론 게이밍 벤치마크로써 해당 데이터 표본이 적기는 하지만 해당 테스트를 통해 미루어 봤을때 전반적으로 순정 상태의 R5 3500X와 i5-9500F와의 성능차이는 비슷한 것으로 판단된다.

이어서 메모리 클럭만 3,200MHz(CL-16-18-18)로 설정하여 테스트를 해봤다.

두 자료값은 표에도 나와있듯 R5 3500X 3,200MHz와 결과값과 인텔의 i5-9400F 2,666MHz의 결과값을 대조한 자료다.

앞서 언급했듯 인텔의 공식 지원 메모리 클럭은 2,666MHz이고 AMD는 3,200MHz이다. 물론 인텔도 램 오버클럭을 적용할수는 있지만 메인보드 라인업 중 고급형 Z시리즈를 구입해야 한다는 조건이 붙는다.

반면 AMD의 경우 보급형인 A320 칩셋부터 고급형인 X570시리즈 까지 모두 메모리 오버클럭을 지원하고 있어 필자가 이 테스트에 3,200MHz의 메모리 클럭 테스트 자료를 추가한 이유이다.

실제 라이젠 CPU 구매자 대다수가 3,200MHz 메모리 클럭을 올려 많이 사용하는 추세다.

본론으로 돌아와 R5 3500X를 3,200MHz으로 램 오버클럭을 해본결과 일부 게임 성능차이가 크게 차이가 나지 않던 애쉬스 오브 더 싱귤레이터도 매우 근소한 차이로 이겼으며 그 외의 게이밍 환경에서도 전반적으로 성능이 올라갔다.

이 부분을 정리해보자면 정말 모든것이 순정인 상태인 2,666MHz 메모리 클럭에선 인텔과 거의 비등비등 혹은 게임에 따라 소폭 밀리기도 이기기도 한다. 하지만 3,200MHz 메모리 오버 클럭을 적용하면 대부분의 게이밍 환경에선 더 좋은 퍼포먼스를 보여줄 것으로 보인다.

해당 기사를 보면 CPU에 관심이 없던 소비자라면 이런 질문을 할것이다. 왜 과거와는 다른 성능 차이를 보여주는 걸까?

보드나라에서 앞다투어 얘기했던 L3 캐쉬 용량 증가와 IPC 성능 향상이 그 이유라 할 수 있겠다. L3 캐시 용량이 2배 증가한 만큼 기존에 게이밍 환경에 고질적인 문제로 지적받던 레이턴시가 개선되었고 레이턴시가 줄어드니 작업 및 게이밍 성능이 올라가게 된 것이다.

거기에 공정 개선과 함께 아키텍처 상의 최적화가 같이 어울어지니 위와같은 우수한 결과값을 보여준 것으로 분석된다.

실제로 게이밍 테스트를 살펴봐서 알겠지만 마티스는 메모리 오버클럭을 안해도 굉장히 준수한 게이밍 퍼포먼스를 보여주었고. 기본 정규 클럭으로(3,200MHz) 메모리 오버클럭을 하게 되었을 때엔 경쟁사 보다 좀 더 우수한 모습을 보여줬다.

가성비, 메인스트림 CPU의 새로운 강자 R5 3500X

앞서 살펴 보았듯 R5 3500X는 메인스트림, 가성비 PC에 들어가는 I5-9400, 9500,을 직접 겨냥한 제품이다. 기존의 가성비 CPU 메인 스트림급 CPU의 새로운 강자라고 할 수 있겠다.

실제 게이밍 벤치마크를 통해 테스트를 해 보았을 때에도 R5 3500X가 우위에 있었음을 앞서 살펴볼 수 있었다. 거기에 가성비의 CPU인 만큼 가격을 언급 안할수가 없다.

기사 작성 기준 R5 3500X가 I5-9500F보다 더 저렴했다. 즉 가격은 더 싸면서 성능상 우위를 챙길 수 있다는 점을 일반 소비자들에게 더 나아가 가성비, 메인스트림급 PC를 조립하는 사용자들에게 이 부분을 어필한 것으로 보인다.

끝으로 이젠 AMD측에서도 고성능 CPU부터 하여 가성비 제품에 이르기 까지 자사의 라인업 제품을 굉장히 잘 구축해놓은 상황이다. 그로 인해 가성비 PC, 메인스트림급 PC를 구성하고자 하는 소비자들에게 있어선 선택의 폭을 넓혀준 제품이라고 할 수 있다.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