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블로터

유튜브, 극단주의·증오표현 정책 강화…실효성은?

80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유튜브가 극단주의, 증오표현 등을 담은 동영상과 채널을 플랫폼에서 몰아내겠다고 발표했다. 그러나 차별적 콘텐츠에 유튜브가 미온적으로 대응하고 있다는 비판이 일면서, 유튜브의 새로운 정책이 플랫폼에 어떤 영향을 미치게 될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유튜브는 6월5일(현지시간) 증오심 표현에 관한 커뮤니티 정책을 추가했다고 밝혔다. 노골적으로 폭력을 부추기지 않더라도 차별, 분리 또는 배제를 정당화하기 위해 인종, 종교, 성적 지향 또는 기타 집단이 우월하다고 주장하는 콘텐츠를 삭제하겠다는 내용을 담았다.

|유튜브 정책 내용 중

유튜브는 △연령 △카스트 △장애 △민족 △성 정체성 △국적 △인종 △이민 신분 △종교 △성별 △성적취향 △큰 폭력 사건의 피해자와 그 친인척 △군필 여부 등의 특성을 문제 삼아 개인이나 집단에 대한 폭력 또는 혐오감을 조장하는 콘텐츠는 삭제하기로 했다. 교육, 기록, 과학 또는 예술을 목적으로 하는 경우 증오심 표현을 포함한 콘텐츠가 허용되지만, 관련단체나 주장을 지지하는 내용이라면 해당되지 않는다.


정책을 위반한 콘텐츠는 삭제된다. 관련 정보를 포함한 이메일이 게시자에게 발송되며 채널에는 주의가 주어진다. 두 번째로 정책을 위반할 시 경고 조치가 적용되며 경고를 3회 받으면 채널이 해지된다. 유튜브는 증오표현 정책을 반복적으로 어기는 채널은 유튜브 광고 및 수퍼 채팅 등 수익 창출 기능을 사용할 수 없도록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유튜브는 “이를 판별하는 데는 세심한 주의와 균형 잡힌 판단이 필요하다”라면서도 “보호 대상인 그룹을 공격하는 것이 기본 목적이라면 콘텐츠가 선을 넘어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유튜브의 개방성 때문에 독창성과 정보 접근성이 향상됐다. 이를 보호하고 우리 플랫폼이 증오, 괴롭힘, 차별 및 폭력을 선동하는 데 사용되는 것을 방지하는 건 우리의 책임”이라며 “우리는 오늘, 내일, 그리고 앞으로 다가올 이 책임에 부응할 수 있도록 필요한 조치를 취할 것을 약속한다”라고 말했다.


미 IT매체 <엔가젯>은 “유튜브는 새로운 규칙에 따라 수천여개 채널과 동영상을 삭제할 것으로 보인다”라고 말했다.

그러나 일각에서는 유튜브가 내놓은 정책의 실효성에 의문을 제기하고 있다. 지난달 31일 <복스> 영상 프로듀서 카를로스 마자는 트위터를 통해 유튜버 스티븐 크라우더가 자신의 성적취향과 인종을 지속적으로 공격하고 있다고 공개 비판했다.


이에 대해 유튜브는 게시물을 철저히 검토했으나 정책을 위반했다고 볼 수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공개 플랫폼인 유튜브는 모든 사람이 정책 범위 내에서 의견을 표명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다. 의견이 매우 불쾌할 수는 있지만 (커뮤니티) 정책을 위반하지 않으면 삭제되지 않는다”라고 덧붙였다.


카를로스 마자는 “유튜브는 2년 동안 게이이자 라티노(Latino)라는 점을 들어 나를 괴롭혀온 크라우더를 제재하지 않기로 했다. 뭐라고 말해야 할지 모르겠다”라며 “유튜브의 반(反)폭력방지 정책은 허황된 것이다. 플랫폼에서 일어나는 일에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고 광고주가 믿게끔 하려는 가짜 정책이다”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미 IT매체 <더 버지>는 “마자 사례에서 알 수 있듯 유튜브가 항상 자체적으로 만든 규정을 시행하는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논란이 지속되자 유튜브는 공식블로그를 통해 “때로 불쾌감을 유발하는 동영상을 삭제하지 않는 것은 다른 이들을 괴롭히거나, 폄하하거나, 소외시키고 무시하는 이들을 보호하는 것처럼 보인다”라며 “잠재적으로 모욕적인 콘텐츠를 모두 삭제한다면 모든 사람들이 목소리를 높이고, 이야기를 하고, 권력자에게 질문하고, 오늘날의 중요한 문화 및 정치적 대화에 참여할 수 있는 가치 있는 발언(speech)을 잃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 “제작자의 콘텐츠가 구글 커뮤니티 가이드 라인을 위반하지 않더라도 폭넓은 상황과 영향을 살펴보고 해당 행동이 지역 사회에 심각하고 광범위한 해를 끼치는 경우 구글에서 조치를 취할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작성자 정보

블로터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