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BIZION

AI 기술로 개인 맞춤 쇼핑 경험을 제공하는 국내 기업들

인공지능 통해 향상된 고객 경험을 제공하는 AI 서비스 기업들

1,14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국내 온라인 쇼핑이라 일컫는 전자상거래 시장은 갈수록 증가하고 있다. 이는 앞으로 비대면 라이프 스타일이 확대되면 될수록 더욱 더 증가할 것이 확실해 보인다.


이런 분위기 속에서 국내에서 온라인 이커머스에 바로 적용 가능한 인공지능(AI) 솔루션을 출시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두 기업이 있어 화제다. 이들 기업의 인공지능 기술 내용과 서비스를 구체적으로 살펴보고자 한다. 

1. 차별화된 개인화 고객 경험을 제공하는 AI 솔루션 '그루비'

전자상거래 전문 기술 기업 플래티어(대표 이상훈)는 이커머스 비즈니스에서 개인화를 실행하려는 기업들에게 경쟁력과 차별화를 제공하는 인공지능(AI) 개인화 마테크 솔루션 ‘그루비 시즌2’를 1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그루비 시즌2는 AI를 통해 이커머스 고객에게 차별화된 개인화 고객 경험을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하는 AI 개인화 마테크 솔루션이다.

플래티어 그루비 사업부의 이봉교 이사는 “성공적인 개인화 솔루션의 핵심 요소로 AI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며 “지난 3년간 온사이트 개인화 마케팅 솔루션 서비스를 제공하며 총 40억건 이상의 이커머스 고객 행동 데이터를 수집하고 이를 기반으로 한 개인화 추천 등 AI 모델을 개발해 왔다”고 말했다.


그루비 시즌2는 △조합이 가능한 56개 고객 세그먼트 타겟팅 변수 △21가지의 국내 최다 상품 추천 알고리즘이 탑재된 개인화 상품 추천 기능 △99% 확률로 손실을 최소화할 수 있는 AI 캠페인 자동 최적화 등을 제공한다.

이번 그루비 시즌2 출시는 플래티어가 AI 개인화 마테크 솔루션으로 출시하는 첫번째 업데이트이며 올해 안에 순차적으로 추가적인 AI 기반 개인화 타겟팅 및 메시징 기능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플래티어는 그루비 시즌2 출시 기념으로 6월 3일 경품을 증정하는 마케터를 위한 퀴즈 이벤트를 진행한다. 6월 8일에는 AI 개인화 상품 추천에 대한 최신 트렌드 및 추천 방식(알고리즘) 등의 이해를 돕는 백서를 무료로 배포할 예정이다. 또 그루비 시즌2를 가장 먼저 체험하고 성과를 확인할 수 있는 ‘그루비 파트너즈’ 모집도 계획 중이다.


그루비는 2016년 론칭한 국내 최초 온사이트 개인화 마케팅 솔루션으로 롯데홈쇼핑, 엘롯데, 휠라 등의 대기업 쇼핑몰부터 AKBeauty(애경산업), 파인드카푸어, APR, 블랭크 코퍼레이션 등 다양한 규모와 업종의 쇼핑몰 사이트에 적용돼 고객 인게이지먼트와 구매 전환율을 올리는 데 기여하고 있다.


2. 차별화된 이커머스 경험을 제공하는 AI 솔루션 '픽셀(PXL)'

오드컨셉은 1일 자사 AI 서비스인 픽셀(PXL)을 대규모 업데이트해 새로운 버전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픽셀은 이커머스를 이미지의 가장 작은 요소인 픽셀(Pixel) 단위로 세세하게 분석해 개개인이 원하는 콘텐츠만 맞춤으로 제공하는 AI 서비스다. 픽셀 서치(PXL.SEARCH), 픽셀 스타일(PXL.STYLE), 픽셀 태그(PXL.TAG), 픽셀 애드(PXL.AD)로 구성돼 있다. 현재는 패션 분야에 특화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번에 업데이트를 진행한 서비스는 픽셀 스타일(PXL.STYLE)과 픽셀 애드(PXL.AD)다.

픽셀 스타일은 패션 이커머스 내에서 상품 데이터와 쇼핑 히스토리를 분석해 소비자 개인 맞춤 스타일을 제안하는 AI 서비스다. 기존에는 소비자가 상의를 선택하면 하의를, 하의를 선택하면 상의를 추천하는 방식이었지만 이번 업데이트로 아우터, 상의, 하의, 신발, 가방 등 총 5개 품목의 스타일링을 한 번에 제안하는 게 가능해졌다.


쇼핑몰 상품, 소비자 쇼핑 히스토리뿐만 아니라 패션 트렌드, 패션 코디 정보 등까지 수십억 단위의 데이터를 학습한 AI가 전체 스타일링을 한번에 제안하기 때문에 상품 탐색하는 시간을 대폭 줄여 소비자의 쇼핑 만족도를 높일 뿐 아니라 스타일링 고민까지 해결한다. 패션 이커머스 운영자 입장에서는 소비자의 페이지뷰, 체류 시간, 구매 전환율 증대를 기대할 수 있다.


픽셀 애드는 패션 이커머스 밖에서 소비자가 원하는 상품을 제안하는 AI 타게팅 광고 서비스다. 소비자 개인 쇼핑 히스토리를 AI로 분석한 뒤 취향에 맞는 스타일의 상품을 추천해 패션 이커머스로의 유입을 유도한다.

기존 리타기팅이나 오디언스 타기팅 광고와 달리 AI로 소비자 개개인의 기호를 분석해 맞춤 상품을 제안하는 것이 차별점이다. 개별 소비자 입장에서는 자신의 온라인 이동 동선을 따라다니는 불필요한 스팸이 아닌 꼭 필요했던 유용한 콘텐츠로 인식할 수 있다. 쇼핑몰 운영자 입장에서는 신규 유입과 구매 전환율 상승효과를 누릴 수 있다.


픽셀 서비스의 가치는 충분히 검증받았다. 패션 상품은 다른 카테고리와 달리 목적성 구매 비율이 10%가 채 안 된다. 90%가 넘는 소비자들은 어떤 브랜드의 어떤 제품을 구매할지 명확하게 정해 놓지 않고 쇼핑을 시작하는데 픽셀은 이 과정에서 소비자의 기호에 맞는 상품을 대신 찾아줘 쇼핑 만족도를 높여왔다.


국내뿐만 아니라 싱가포르, 태국, 일본, 인도네시아 등 150여개가 넘는 국내외 패션 커머스에서 픽셀 서비스를 도입했고 그 성과는 페이지뷰, 체류 시간, 구매 전환율 등의 수치로 나타나고 있다.

오드컨셉은 이번 대규모 업데이트를 통해 코로나 19에 따른 비대면 방식의 소비가 주를 이루는 현 상황에서 소비자가 이커머스 상에서 원하는 콘텐츠를 탐색하고, 접근하는 방식을 더 정확하고 간편하게 바꿔 한 단계 더 차별화된 이커머스 경험을 누릴 수 있게 하겠다는 입장이다.


오드컨셉 Sales&Brand 김대영 팀장은 “픽셀은 방대한 온라인 정보 속에서 개인이 원하는 콘텐츠만 맞춤으로 찾아주는 서비스”라며 “소비자들이 상품 정보 탐색 방식이 더 정확하고, 빠르게 하는 등 기존에 없던 이커머스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오드컨셉은 AI라는 용어가 생소했던 2012년 설립 당시부터 비전 AI 기술 개발에 집중해왔다. 이미지 인식과 분석, 머신러닝에 최적화된 엔진을 직접 설계하는 등 지속적인 기술 고도화에 힘쓰고 있다.


학습할 데이터 확보가 중요한 AI 업계에서 오드컨셉은 픽셀 서비스를 2017년 출시한 이후 3년간 상용 서비스하면서 확보한 사용자 데이터, 상품 데이터, 코디 정보, 패션 트렌드 등 수십억 단위의 데이터를 학습해 기술적 우위를 점하고 있다.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