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BIZION

교통사고를 48% 줄인 인공지능 기술기업 'DeNA'

게임회사에서 인공지능 IT기업으로 거듭난 '디엔에이'

90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고고씽
자율주행 모빌리티 서비스 개발에 참여한 DeNA

그동안 모바일 게임 회사로 더 잘 알려져 왔던 일본 기업 '디엔에이(DeNA)'를 아십니까. 이제 이 회사는 게임을 넘어선 IT 기업으로 기억해야 할 것 같습니다. 그동안 DeNA는 인공지능(AI) 기술 개발에 많은 투자를 해왔는데요.

최근 DeNA는 자체 개발한 AI 기술을 차량에 탑재해 교통사고가 48%나 줄어든다는 보고서를 발표해 많은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디엔에이는 2017년부터 닛산자동차와 함께 무인 차량을 이용한 신개념 모빌리티 서비스 '이지 라이드(Easy Ride)'를 발표하고 무인택시와 무인버스 등 여러 대의 무인 대중교통 서비스를 테스트하고 있는데요.

디엔에이의 인공지능 기술 덕분에서 일본에서는 무인차량을 활용한 모빌리티 서비스의 상용화가 더욱 빨리 앞당겨질 것으로 보입니다.

카메라 데이터를 분석해 안전운전 정보를 제공해요

드라이브 차트(Drive Chart)라고 불리는 디엔에이의 AI 기술의 핵심은 바로 차량 전방의 카메라와 운전자용 카메라를 활용해 차량의 속도, 앞차량과의 거리, 차선위반, 운전자 감정상태 등 총 7가지 요소를 분석해 위험 상황을 알려주는 것입니다. 

운행이 끝나면 AI는 운전자의 운행기록을 분석해 안전운전에 필요한 사항을 도출해 운전자에게 제공하죠. 우선 2018년 약 7개월 동안 택시와 트럭 등에 이 기술을 적용해 필드 테스트를 진행했는데요.

지난 5년간의 평균 교통사고 횟수와 비교했을 때, 트럭은 48%, 택시는 25% 정도로 교통사고가 줄어든 결과를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물론 이 기술은 사람이 운전하는 상황에서만 유효한 것으로 자율주행 차량과는 상관이 없어 보입니다.

그러나 자율주행 차량에도 이 인공지능 기술은 매우 효과적인 결과를 기대할 수 있는데요. 사람이 운전하는 상황과 동일하게 자동차의 움직임을 더욱 효과적으로 통제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현재 디엔에이는 드라이브 차트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데요. 토탈 패키지 제품을 차량에 설치하는 비용은 5만엔(약 원)이며 구독료 개념으로 매월 사용료도 지불해야 합니다. 고령화 사회인 일본에서는 노인들의 교통사고를 예방하는 데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작성자 정보

BIZION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