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BEMIL 군사세계

대기업이 후원하는 사관학교 라이벌 대항전이 있다고?

천조국 군대의 자존심 싸움, '육사 vs 해사' 미식축구 대항전

6,58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우리나라 대학 대항전 하면
딱 떠오르는 두 대학이 있죠.

연세대와 고려대
연고전 혹은 고연전입니다.

하이파이브!

출처news.kbs.co.kr


미국에도 유명한

대학 대항전이 있습니다.


ARMY  vs  NAVY


육군사관학교 대 해군사관학교

(Army Black Knights vs Navy Midshipmen)


미식축구 경기입니다.


출처nike.com


미식축구는 미국에서

가장 인기 있는 스포츠죠.


미국 프로미식축구 챔피언을 가리는

'슈퍼볼'이 미국 스포츠 최고의 이벤트지만


그에 못지않은 빅 이벤트가 바로


육군사관학교와 해군사관학교의

미식축구 대결입니다.


가슴팍

출처navysports.com


1890년 첫 미식축구 친선경기를 시작으로

올해 119번째 대항전이 열립니다.


육사와 해사의 미식축구 경기는

7만 석 이상 규모의 경기장에서 열리는데


국가 원수인 대통령은 물론 군 관계자,

유명인사들이 이 경기를 참관합니다.


더불어 미국 3대 방송사인 CBS가

경기를 라이브로 중계합니다.


출처cbssports.com, usatoday.com, time.com


미국인들의 이목이 쏠리는 경기인만큼


글로벌 스포츠 기업이

두 대학의 유니폼을 후원하는데요.


유니폼은 콘셉트를 정해 매해 바뀝니다.

경기가 열리기 전부터 공을 들이죠.


올해 육군은 나이키(Nike)

해군은 언더아머(Under Armour)

후원합니다.




# 2018 육군 미식축구 유니폼

올해 육군은 창설 100주년을 맞은 미국 최초의 보병사단 '빅 레드 원'(Big Red One) 기념 유니폼을 제작했습니다.

'빅 레드 원'은 미 제1보병사단 마크에서 유래된 닉네임입니다.

어깨에 있는 문양은 1차 세계대전에서 독일을 상대로 첫 승리를 거둔 제28보병연대의 부대 마크입니다.

출처nike.com

동영상 광고까지 만들어서 홍보에 열을 올립니다.



# 2018 해군 미식축구 유니폼

해군 유니폼은 미 해군사관학교의 마스코트 '염소 빌'(Bill the Goat) 콘셉트로 제작되었습니다.

유니폼 컬러인 남색과 황금색은 염소 빌이 두르고 있는 담요의 색깔이죠.

하의 옆 6개 선은 미 해군 최초의 호위함 6척을 뜻하며 왼쪽엔 미 해병대 마크가 있습니다.

출처underarmour.com


지금까지 두 학교의 전적은

해사가 60승 51패 7무로 우세합니다.


하지만 2016/17년 육사가 승리했습니다.


과연 육사는 연승 행진을

이어나갈 수 있을까요?


고고 갑시다

출처cbssports.com, nike.com, underarmour.com


경기는 미국 시간으로


12월 8일 오후 3시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필라델피아

링컨 파이낸셜 필드에서 열립니다.


크로스

구성 및 제작 / 디지틀조선일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